• 새로운 정보

주식종합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17일 중국 증시가 일제히 급락했다. 조회 : 2075
gregory16 (49.1.***.59)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2021/08/17 16:44
 

중국증시 마감 [사진=로이터]
 

17일 중국 증시가 일제히 급락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70.37포인트(2%) 급락한 3446.98로 장을 마감했다. 상하이종합지수의 3500선이 무너진 건 6거래일 만이다. 선전성분지수도 전 거래일 대비  343.09포인트(2.33%) 크게 하락한 1만4350.65로 거래를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창업판지수도 77.24포인트(2.34%) 폭락한 3224.15로 장을 닫았다. 상하이판 '나스닥' 커촹반 추적 지수인 커촹50지수도 38,68포인트(2.5%) 하락한 1509.25로 장을 닫았다.

상하이와 선전 증시의 거래 대금은 각각 5704억, 7379억 위안으로, 20거래일 연속 총 1조 위안을 돌파했다.

업종별로는 주류(-4.83%), 의료기기(-4.02%), 호텔관광(-3.59%), 발전설비(-3.52%), 바이오제약(-3.42%), 전자기기(-3.4%), 화공(-3.11%), 식품(-3.02%), 자동차(-2.98%), 석유(-2.79%), 기계(-2.77%), 전자IT(-2.7%), 농약·화학비료(-2.7%), 제지(-2.67%), 전력(-2.52%), 석탄(-2.5%), 방직(-2.26%), 가전(-2.26%), 철강(-2.15%), 가구(-1.83%), 부동산(-1.83%), 환경보호(-1.74%), 항공기제조(-1.7%), 미디어 엔터테인먼트(-1.27%), 조선(-1.14%) 등 대부분의 업종이 약세를 나타냈다. 

이날 중국 증시가 2%대의 급락장을 기록한 건 당국의 통화 부양에 대한 투자자들의 기대감이 무너지면서다.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이날 역환매조건부채권(역레포) 거래를 통한 공개시장 조작을 실시해 7일물 100억 위안(약 1조8111억원)의 유동성을 시중에 공급했다. 그러나 이날 만기 도래한 역레포가 100억 위안, 중기유동상지원창구(MLF)가 7000억 위안 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사실상 시장에 풀린 유동성은 마이너스다. 

전날 인민은행은 1년물 MLF 조작으로 유동성 6000억 위안을 시중에 공급했다. 금리는 2.95%로 16개월째 유지했다. MLF 금리가 동결되면서 오는 20일 발표될 실질적인 대출금리 역할을 하는 1년물 대출우대금리(LPR)도 지난달과 동일한 3.85%로 그대로 유지될 전망이다. 

이는 인민은행이 신중한 통화정책을 유지하겠다는 신호로 읽혔다. 사실 최근 중국 실물경기지표 둔화 등으로 시장에서는 인민은행의 통화부양 등에 대한 기대감이 커진 상황이었다. 게다가 전날 발표된 소비, 생산, 투자 등 지표가 크게 둔화하면서 부양책 기대감은 더 부풀어 올랐다. 투자자들의 실망이 커진 이유다.

여기에 탈레반의 아프간 장악 등 국제 정세 혼란이 더해지면서 투자 심리가 크게 위축됐다는 분석이다. 
 
한편 이날 달러 대비 위안화 기준 환율은 6.4765위안으로 고시됐다. 이는 위안화 가치가 전 거래일 대비 0.07% 하락했다는 의미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스토어닷·K배터리 '맞손'…전기차 5분완충 시대 연다
아랫글
외국인 팔자 행렬은

 

  • 윗글
  • 아랫글
  • 위로
기법강의
코스피
3025.49

▼-23.59
-0.77%

증시타임라인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19,000▼
  2. 코미팜9,340▼
  3. 삼성전자70,100▼
  4. 셀트리온헬스88,500▼
  5. HMM26,900▼
  6. 엘앤에프186,500▼
  7. LG전자122,000▼
  8. 셀트리온제약121,800▼
  9. 두산중공업25,700▼
  10. 버킷스튜디오5,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