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정보

주식종합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뉴욕증시, 오미크론 주시 속 반발 매수세로 상승 출발 조회 : 632
dhlee0820 (49.1.***.59)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2021/12/02 23:55
 

뉴욕증시, 오미크론 주시 속 반발 매수세로 상승 출발

(뉴욕=연합뉴스) 윤영숙 연합인포맥스 특파원 = 뉴욕증시는 전날 낙폭 과대에 따른 반발 매수세로 상승했다.
2일(미 동부시간) 오전 9시 41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67.81포인트(0.79%) 오른 34,289.85를 기록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24.54포인트(0.54%) 상승한 4,537.58을 나타냈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전장보다 50.76포인트(0.33%) 뛴 15,304.81을 기록했다.
투자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변이종인 오미크론 관련 뉴스와 인플레이션 우려에 따른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조기 긴축 가능성, 다음날 나올 고용 지표 등을 주시하고 있다.
미국에서 오미크론 확진자가 나왔다는 소식에 바이든 행정부는 국내 입국 여행객에 대한 규정을 강화했다. 미국에 입국하는 사람은 앞으로 비행기 탑승 24시간 전에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필요가 있다. 이전 탑승 전 3일 이내 기준을 하루로 단축한 것이다. 해당 조치는 이르면 다음 주 초 시행될 예정이다.
또한 모든 역내 항공편과 공공시설에서의 마스크 의무화 규정을 내년 3월 18일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이는 당초 1월에 종료할 예정이었다.
유럽질병예방통제센터(ECDC)는 오미크론이 몇 달 이내에 역내에서 코로나19 감염의 절반 이상을 차지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현재 오미크론 변이의 전파력, 심각성, 면역 회피에 대한 증거는 매우 불확실하지만,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나온 예비 자료는 오미크론 변이가 델타 변이보다 전파력이 더 클 수도 있다는 점을 시사한다며 이같이 진단했다.
미 하원이 3일 예정된 임시 예산안 만료를 앞두고 연방정부 셧다운(부문 업무정지)을 막기 위해 추가적인 임시 예산안에 대한 합의를 이뤘다는 소식도 나왔다.
하원은 이르면 해당 예산안을 이날 표결에 부칠 예정이다.
미국의 주간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전주보다 증가했으나 예상치를 밑돌았다.
미 노동부는 지난 27일로 끝난 한 주간 실업보험 청구자 수가 계절 조정 기준으로 전주보다 2만8천 명 증가한 22만2천 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인 24만 명을 밑도는 수준이다.
전주 수치는 19만9천 명에서 19만4천 명으로 하향 조정됐다. 이는 팬데믹 이후 최저치일 뿐만 아니라 1969년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실업 지표가 증가하긴 했으나 전주 이례적으로 줄었던 수준에서 소폭 반등한 데다 추세적으로는 계속 줄고 있다.
시장 참가자들은 다음날 나올 노동부의 고용보고서를 주시하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이코노미스트들은 11월 고용자 수가 전달의 53만1천 명에서 57만3천 명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실업률은 전달 4.6%에서 11월에는 4.5%로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연준이 앞으로 매파적(통화 긴축 선호) 행보를 보일 수 있다는 점을 경계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뱅크오브아메리카증권의 사비타 서브라마니안 주식 및 퀀트 전략 대표는 "우리는 여전히 연준의 매파적 긴축이 고평가된 시장에 나타날 수 있어 S&P500지수에 대해 신중한 입장을 견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는 "재정과 통화 부양책이 소진되는 가운데 인플레이션으로 소비가 타격을 입을 수 있다는 점도 위험 요인"이라며 "파월 의장이 일시적이라는 표현을 버리고, 테이퍼링 속도를 가속하겠다고 한 발언은 연준의 초점이 이제 고용보다는 인플레이션에 맞춰져 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유럽증시는 하락했다.
독일 DAX지수는 1.73% 떨어졌고, 영국 FTSE100지수는 1.10% 밀렸다. 범유럽 지수인 STOXX600지수는 1.71% 하락하고 있다.
국제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 산유국들이 기존 증산 규모를 유지하기로했다는 소식에 하락했다.
1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1.30% 하락한 배럴당 64.72달러에 거래됐다. 2월물 브렌트유 가격은 1.68% 하락한 배럴당 67.71달러를 나타냈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황금씨앗 : 대한유화 손절가 184,000원
아랫글
제이피모간체이스의 Marko Kolanovic 국장은

 

  • 윗글
  • 아랫글
  • 위로
기법강의
코스피
2709.24

▼-11.15
-0.41%

증시타임라인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56,000▼
  2. 코미팜8,780▲
  3. 에코프로비엠328,500▼
  4. 셀트리온헬스63,400▼
  5. 셀트리온제약84,300▼
  6. 휴마시스20,500▲
  7. 에코바이오6,290▼
  8. 삼성SDI633,000▼
  9. 골든센츄리348▼
  10. 테스나45,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