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미국, J&J얀센 코로나백신 접종 즉각 중단 권고...국내 600만명분 도입 예정
뉴스핌 | 2021-04-13 21:25:00

[서울=뉴스핌] 이영기 기자 = 미 연방보건당국이 존슨앤존슨(J&J)의 자회사 얀센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접종 중단을 권고했다. 얀센 백신 접종자 가운데  6명에게서 혈전이 발생했기 때문이다. 얀센 백신은 한국이 2분기에 600만명분을 도입키로 예정된 백신이다.

13일(현지시각) NYT 등에 따르면 미국에서 얀센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이후 2주내 희귀 혈전증을 포함한 부작용 사례가 6건 나타났다. 이에 미 보건당국은 얀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즉각 중단할 것을 권고했다.

NYT는 "FDA는 권고라는 표현을 썼지만, 미 정부는 전국에서 얀센 백신 사용을 즉각 중단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미 식품의약국(FDA)은 이날 해당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공식 확인했다. 부작용 증상을 보인 사람은 18~48세의 여성 6명이다. 그 중 한명은 숨졌고 다른 한명은 위중한 상태로 입원 중이다.

지금까지 미국에서 얀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맞은 사람은 700만명 가까이 되고 약 900만명분의 백신이 각 주로 보내지고 있는 상황이다.

FDA와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공동으로 백신과 혈전 부작용의 연관성을 조사하고 있으며, 해당 백신의 계속 사용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이와관련 내일 CDC 외부 자문위원회의 긴급회의가 예정되어 있다.

이번 접종 중단 권고가 내려진 얀센 코로나 백신은 한국이 올 2분기 중 600만명분 물량을 도입키로 한 백신이다.

이 백신은 다른 제약사 백신과 달리 1회만 접종으로 완료되고 극저온 유통과 보관이 필요하지 않은 장점이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존슨앤존슨 얀센 코로나19 백신 [사진=로이터 뉴스핌]

007@newspim.com

J&J 얀센 백신 제조공정 중 사고..."약 1500만회분 손실"
국내 도입 예정 얀센 코로나19 백신, 수백만회분 불과…공급 일정 차질
파우치 "J&J 얀센 백신, 임상 자료 충분"...빠르면 다음 주 승인 작업 개시
J&J 얀센, 코로나19 백신 지연 관측 반박 "3월 공급 개시·10억회분 목표"
일본, 3600만명 고령자 대상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작
프랑스, 화이자 등 백신 접종간격 4→6주로 늘려..."접종 속도↑ 목적"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