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 협력업체 노동자 추락 사망
이투데이 | 2021-05-08 11:21:03
[이투데이] 송영록 기자(syr@etoday.co.kr)



8일 오전 8시 55분께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에서 협력업체 노동자 40대 A씨가 추락해 사망했다.

용접보조공인 A씨는 이날 약 11m 높이 탱크에서 작업하다가 바닥으로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퍽' 하는 소리가 나서 가보니 A씨가 쓰러져 있었다는 다른 작업자 말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안전관리 강화에 최선을 다해왔으나 불의의 사고가 발생해 매우 안타깝다"며 "사고 수습에 온 힘을 쏟고 관계 기관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재발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컨콜] 현대중공업지주 “DICC 관련 부담할 사안 없어”
올해 세 번째 파업 나선 현대중공업 노조…"임단협 재교섭 나서라"
1분기 적자에 그친 현대重ㆍ두산 로봇…하반기 반등 노린다
현대중공업, 동해에 그린수소 생산 플랜트 구축 나선다
현대중공업, 유가증권시장 상장예비심사신청서 제출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