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여수산단 LG화학 염소가스 누출…"인명 피해 없어"
이투데이 | 2021-05-16 09:03:05
[이투데이] 문선영 기자(moon@etoday.co.kr)



전남 여수시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LG화학 공장에서 염소가스가 누출 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염소가스는 화학물질관리법상 유해화학물질, 그중에서도 사고 위험성이 높은 물질인 '사고 대비 물질'로 분류된다.

16일 0시 13분께 전남 여수시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LG화학 공장에서 염소가스가 누출돼 가스 감지기가 작동해 119 신고와 상황 전파, 밸브 차단이 이뤄졌다.

여수 119화학구조센터 등이 염소가스 농도를 0ppm으로 확인한 오전 1시 35분께 비상 방제가 마무리됐다. 이 사고로 인한 인명 피해는 없었다.

염소가스 흡입 시 호흡기관에 영향을 미쳐 구토, 폐부종, 호흡 곤란을 유발하고, 피부와 안구 등에 노출되면 화학적 화상, 피부염, 안구 손상을 일으킬 수 있다.

소방 당국은 사고 원인을 파악 중이다.



[연관기사]
LG화학, ESG 유망기업 펀드에 1500억 원 투자…배터리 소재 기업 등 육성
LG전자, 분리막 공장 LG화학에 이전 검토
LG화학, 첨단소재사업본부 대규모 인력 채용…배터리 소재 사업 강화
LG화학, KIST와 탄소중립 기술 공동 개발 나서
[특징주] LG화학, 1분기 깜짝실적 '상승'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