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2018년 한국, R&D 85조7000억 투자... 세계 5위
이투데이 | 2019-12-18 15:33:07
[이투데이] 이재훈 기자(yes@etoday.co.kr)



지난해 정부와 국내 기업이 쓴 연구개발비 총액은 세계 5위 규모인 85조7287억 원으로 조사됐다. 이는 2017년보다 6조9395억 원(8.8%) 증가한 규모다. 특히 국내 총생산(GDP) 대비 연구개발비 비중은 전년대비 0.26%포인트 증가한 4.81%로, 이스라엘(2017년 기준 4.54%)을 앞서 2017년에 이어 세계 1위 수준을 유지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8년 연구개발활동조사' 결과를 18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민간재원은 전년 대비 9.4% 증가한 65조7028억 원으로, 연구개발비 증가에 가장 큰 영향을 줬다. 정부·공공재원(18조3630억 원)은 전년보다 3.5% 늘었다.

연구비를 가장 많이 쓴 곳은 기업체로 68조8344억 원(80.3%)을 썼다. 이를 이어 공공연구기관이 9조8439억 원(11.5%), 대학이 7조504억 원(8.2%)을 사용했다.

기업 중에서는 대기업이 43조8236억 원(63.7%)으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고, 중견기업이 13.9%, 중소기업이 10.9%, 벤처기업이 11.5%였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내년 1월 관련 보고서를 발간해 연구자와 국민이 이용할 수 있게 국가과학기술지식정보서비스(NTIS), 국가통계포털(KOSIS) 등에 공개하고 OECD(경제협력개발기구)에도 송부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블록체인 서비스의 모든 것' 과기정통부, '2019 블록체인 진흥주간' 16일 개막
과기정통부, 정보보호 산업 동반 성장 '시큐리티 밋업 웨이브' 개최
과기정통부, 종합유선방송 제이씨엔울산중앙방송㈜ 재허가
과기정통부, '국민과 함께하는 데이터 경제 활성화' 성과보고회 개최
방통위, '지상파 UHD 방송 정책 방안' 수립…"과기정통부와 협의체 구성"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