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IDC "화웨이, 삼성 제치고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 1위"
뉴스핌 | 2020-07-31 15:14:00

[서울=뉴스핌] 오영상 전문기자 = 미국의 시장조사회사 IDC가 30일(현지시간) 발표한 2020년 2분기(4~6월) 세계 스마트폰 출하대수에서 중국의 화웨이가 삼성전자를 제치고 처음으로 1위에 올랐다.

31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의 보도에 따르면 화웨이는 전년동기 대비 5.1% 감소한 5580만대를 출하했다. 시장 점유율도 2.3%포인트 상승한 20.0%로 늘어났다.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 지역에서 스마트폰 수요가 감소했지만, 중국 시장의 감소폭이 상대적으로 작았던 덕을 봤다.

삼성전자는 28.9% 감소한 5420만대를 기록했다. 점유율은 3.5%p 하락한 19.5%로 줄었다. 고사양 기종의 판매가 부진했던 것이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3위 애플은 11.2% 증가한 3760만대를 기록했으며, 시장 점유율도 3.3%p 증가한 13.5%로 늘어났다. 가격을 대폭 낮춰 출시한 '아이폰SE'의 판매 호조에 힘입은 바 컸다고 신문은 설명했다.

화웨이가 처음으로 수위에 올랐지만 중국시장에 의존한 면이 커 1위 계속 그 자리를 지킬 수 있을지는 불투명하는 지적이다. 특히 미국 정부의 규제에 의해 구글의 주요 애플리케이션을 탑재하지 못하게 돼 향후 해외 시장에서의 고전이 예상된다.

IDC는 "미 정부의 규제로 화웨이는 해외 시장에서의 판매에 있어 불투명한 전망이 이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이날 함께 발표한 2분기 세계 출하대수는 전년동기 대비 16.0% 감소한 2억7840만대를 기록했다. 코로나19로 대부분의 지역에서 수요가 줄며 지난 1분기 11.7% 감소에 비해서도 감소폭이 커졌다.

지역별로는 일본과 중국을 제외한 아시아·태평양 지역이 31.9%로 가장 크게 감소했다. 서유럽은 14.8% 감소했고, 미국도 12.6% 감소로 부진했다.

중국도 10.3% 감소했지만 다른 지역에 비해 감소폭이 작았고, 회복세도 강하다고 IDC는 평가했다.

[베이징 로이터=뉴스핌] 이홍규 기자 = 마스크를 쓴 한 남성이 중국 베이징에 위치한 화웨이 매장 앞을 지나가고 있다. 2020.05.18 bernard0202@newspim.com

goldendog@newspim.com

미중신냉전에도 아이폰 중국판매 급증, 삼성 출하량 세계1등 화웨이에 내줘
카날리스 "화웨이 스마트폰, 삼성 누르고 판매 1위 등극"
美정부, 내달부터 화웨이 등 中 5개사 제품 사용업체와 거래 금지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