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웹젠, 1분기 영업이익 373억 원…뮤 아크엔젤·R2M 실적 견인
이투데이 | 2021-05-07 16:15:08
[이투데이] 조성준 기자(tiatio@etoday.co.kr)



웹젠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373억 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291%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780억 원으로 127% 늘었으며 당기순이익은 313억 원으로 358% 증가했다.

웹젠은 지난해 상·하반기에 각각 출시된 모바일 게임 ‘뮤 아크엔젤’과 ‘R2M’이 구글플레이 스토어 매출순위 상위권을 유지하면서 실적을 견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앞으로 당분간 ‘뮤 아크엔젤’과 ‘R2M’의 대형 업데이트에 주력하면서 게임서비스 향상과 해외 진출을 꾀할 방침이다. 또 자체개발 중인 게임들과 IP(Intellectual Property, 지적재산권) 제휴게임들의 개발 및 사업일정을 조율해 신작 출시 공백을 채워간다는 계획이다.

올해 하반기에는 ‘뮤’ IP를 활용하는 신작게임의 국내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게임명과 출시일을 확정하는 대로 시장에 공개할 예정이다.

김태영 웹젠 대표는 “게임성을 높이는 데 주력하면서 사업순위를 점검해 개발일정을 조정할 수 있도록 개발력을 집중하고 있다”며 “올 하반기부터 신작들을 시장에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관기사]
웹젠, 노조 출범
웹젠, 연봉 2000만 원 인상
게임업계 주총 포인트는 ‘블록체인’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