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SK 2인자" 조대식 의장, 검찰서 15시간 조사 받고 귀가
뉴스핌 | 2021-05-08 12:54:30

[서울=뉴스핌] 고홍주 장현석 기자 = SK그룹의 2인자로 불리는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이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의 회삿돈 횡령·배임 혐의와 관련해 15시간의 검찰 조사를 받고 8일 자정쯤 귀가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1부(전준철 부장검사)는 지난 7일 오전 10시부터 이날 0시 40분까지 조 의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했다. 조경목 SK에너지 대표이사도 함께 조사를 받았다.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조대식 SK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이 2일 오전 서울 한국거래소에서 열린 SK바이오팜 코스피 상장기념식에 참석하고 있다. 2020.07.02 yooksa@newspim.com

검찰은 이들이 지난 2015년 자본 잠식에 빠진 SK텔레시스 유상증자에 상장사인 SKC가 700억원을 무리하게 투자하도록 해 손해를 끼치게 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은 당시 SK텔레시스 대표였다. 조 의장은 과거 SKC 이사회 의장, 조 대표는 SK(주) 재무팀장이었다.

앞서 최 회장은 유상증자 대금 납부, 부실 계열사 지원 등 명목으로 SK네트웍스, SKC, SK텔레시스 등 자신이 운영하는 6개 회사에서 2235억원 상당을 횡령·배임한 혐의로 3월 5일 기소됐다.

최 회장은 2012년 10월 SK텔레시스가 신주인수권부사채(BW) 발행 과정에서 개인 자금으로 유상증자에 참여한 것처럼 신성장동력 펀드를 속여 275억원 상당의 BW를 인수하게 한 혐의도 있다.

또 수년간 직원들 명의로 140만 달러(약 16억원) 상당을 차명으로 환전하고, 외화 80만 달러(약 9억원) 상당을 관할 세관에 신고하지 않은 채 해외로 빼돌리는 등 외국환거래법 위반 혐의도 받고 있다.

adelante@newspim.com

검찰, 조대식 SK수펙스추구協 의장 소환조사
검찰, 조대식 SK수펙스추구協 의장 7일 소환조사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