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홍남기 "특별방역주간 종료…스마트 방역으로 전환"
뉴스토마토 | 2021-05-09 16:15:33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이 특별 방역점검 주간을 연장하지 않고 '스마트 방역'을 적극 강구할 것을 주문했다.

홍남기 총리대행은 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전반적으로 하향성 횡보를 하는 양상"이라며 "특별 방역점검주간을 연장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다만 한 주일, 한 주일이 특별주간이라는 자세로 방역에 임해 일평균 확진자 수가 500명 이하로 떨어지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26일부터 이날까지 2주간 특별 방역점검주간으로 지정해 방역을 강화해왔다.

홍 총리대행은 백신 접종과 더불어 스마트 방역으로의 전환을 강조했다.

홍 총리대행은 "고통은 덜하고 효과는 더 큰 스마트한 방역체제로 전환해야 한다"며 "지금까지의 방역 성과를 바탕으로 국민 불편과 민생 충격을 최소화하는 스마트한 방역을 적극적으로 강구해 달라"고 언급했다.

백신 접종 효과에 대해서 홍 총리대행은 "지난 2월 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실시 이후 요양병원·시설의 확진자 수가 20명대까지 낮아졌고, 오늘 기준으로는 4명에 불과하다”며 “백신 효과에 대한 믿음을 갖고 접종에 임해 달라”고 당부했다.




홍남기 총리대행은 9일 중대본 회의에서 "특별 방역점검주간을 연장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중대본 회의를 주재하는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 사진/뉴시스



세종=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