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한인등 8명 목숨 앗아간 애틀랜타 총격범에 증오범죄 적용.."사형 구형"
뉴스핌 | 2021-05-12 04:44:03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한인 여성 4명을 포함해 8명의 목숨을 앗아갔던 애틀랜타 총격범에 대해 증오범죄 혐의가 적용돼 기소됐다고 11일(현지시간) 미국 언론들이 전했다. 

워싱턴포스트(WP) 등에 따르면 조지아주 풀턴 카운티 검찰과 대배심은 이날 총격범 로버트 애런 롱에 대해 살인 및 증오범죄, 흉기 공격 혐의 등이 적용된 기소 결정을 내렸다. 

특히 담당 검사인  파니 윌리스는 롱에 대해 증오범죄 혐의를 적용할 예정이며 사형을 구형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신문은 전했다. 

22세 백인 남성인 롱은 지난 3월 16일 조지아주 애틀랜타 일대 3곳의 마사지숍과 스파 등을 돌며 총격을 가해 한인 4명이 포함된 아시아계 여성 6명 등 총 8명을 숨지게 했다.

사건 피해자 대다수가 아시아계 여성이란 점에서 미국 사회에선 아시아계 증오범죄에 대한 우려를 증폭시켰다.   

한편 당시 롱을 검거한 현지 경찰은 범행 동기가 성 중독인 것처럼 발표하며 두둔하는 모습을 보여 국내 한인 및 아시아계 커뮤니티의 공분을 자아냈다.

경찰에 체포된 로버트 애런 롱.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애틀랜타 총격 후 한인교회, 인종차별 반대 행동나서"
바이든-해리스, 애틀랜타 아시아계 의원·지도부와 소통 나선다
美 경찰"애틀랜타 총격범 증오 범죄 기소 배제 안해"
바이든 "애틀랜타 사건, 아시아계에 큰 우려..범행동기는 조사중"
애틀랜타 총격 용의자, 성중독이 범행 동기?..SNS엔 '우한 바이러스, 中에 증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