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쌍용건설 컨소 '가락 쌍용1차' 리모델링 수주
파이낸셜뉴스 | 2021-05-16 10:35:04
가락쌍용1차 투시도

[파이낸셜뉴스] 쌍용건설 컨소시엄이 공사비 8000억원의 국내 최대 규모·금액을 자랑하는 가락 쌍용1차아파트 리모델링 공사를 수주에 성공했다.

쌍용건설 컨소시엄은 지난 15일 개최된 가락 쌍용1차아파트 리모델링 시공사 선정 총회 비대면 전자투표 참여한 조합원 1330명(조합원 전체 1631명) 중 1286명(96.7%)의 압도적 찬성표를 확보하며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쌍용건설이 컨소시엄은 주간사인 쌍용건설 26%와, 포스코건설 26%, 현대엔지니어링 25%, 대우건설 23%의 지분으로 구성됐다.

서울 송파구 가락동 140번지에 24개층, 14개동, 2064가구 규모의 가락 쌍용1차 아파트 리모델링은 공사비만 8000억원에 달해 국내 리모델링 역사상 최대 규모, 최대 금액을 자랑한다.

1997년 준공된 이 아파트는 3개층 수직증축 리모델링을 통해 지하3층~24층 14개동이 지하 5층~27층 14개동으로 변모한다. 지하 5층까지 주차장이 신설돼 주차대수가 2022대에서 3590대로 늘어나고, 늘어난 309가구는 모두 일반 분양해 조합원들의 분담금도 줄어들 전망이다.

각 가구별 전용면적은 △59㎡(24형)→74㎡(30형) 1,032가구 △84㎡(33형)→104㎡(40형) 등 1032가구로 확대되고 △59㎡(26형) 109가구 △74㎡(30형) 80가구 △84㎡(35형) 25가구 △104㎡(40형) 95가구가 신설돼 일반분양 한다. 단지 전체 1층은 필로티 구조로 설계된다.

쌍용건설 컨소시엄은 국내 단지 전체 리모델링 1~4호를 준공하는 등 아파트 리모델링 준공실적 1위의 쌍용건설과, 1만4000여 가구에 달하는 리모델링 수주 실적을 보유한 포스코건설, 신용등급 및 재무건전성 최상위 등급의 현대엔지니어링, 12년 연속 주택공급실적 1위의 대우건설이 모여 최고의 시너지를 발휘한다는 전략을 펼쳤다.

쌍용건설 손진섭 상무는 "국내 리모델링 최대규모의 공사를 수주해 리모델링 1위 기업의 위상이 확고해졌다"며 "향후 리모델링 시장 확대에 맞춰 타사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메머드급 단지를 수주함으로써 시장 지배력을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쌍용건설은 2000년 7월 업계 최초로 리모델링 전담팀을 출범한 이래 4개 단지를 준공하며 쌓은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누적 수주실적이 15개 단지 총 약 1만3000가구, 약 2조5000억원(금번 수주 포함)에 달한다. 쌍용건설은 지난 3월 현대엔지니어링과 4500억원 규모의 광명철산한신 리모델링 공사도 수주했다.



#현대엔지니어링 #대우건설 #포스코건설 #리모델링 #수주 #쌍용건설 #가락쌍용 #가락쌍용1차
hoya0222@fnnews.com 김동호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