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中원전 방사능 누출 의심…IAEA는 "사고 징후 없다"
한국경제 | 2021-06-16 00:58:36
[ 강현우 기자 ] 홍콩 인근 지역인 중국 광둥성 타이산의 원자력발전소에서 방
사능이 누출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중국 측은 누출 가능성이 없다고 하지만
중국과 원전을 합작 설립한 프랑스 국영 에너지기업 EDF와 미국 정부는 만일의
사고에 대비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15일 경제전문매체 차이신 등에 따르
면 EDF는 “중국과 합작 운영 중인 타이산 원전 1호기에서 특정 비활성 기
체의 농도가 증가해 기준치 이상으로 나왔다”고 발표했다.

타이산 원전은 2018년 중국 국유기업인 광허그룹과 EDF가 합작 설립했다. 타이
산은 인구 100만 명 규모의 도시로 홍콩과 인접해 방사능 누출 시 대형 인명피
해 가능성이 있다는 우려가 제기된다.

광허그룹은 이날 “타이산 원전과 인근 지역의 환경 관련 지표는 정상 수
준”이라고 밝혔다. EDF는 타이산 원전이 보유한 모든 자료를 분석하고 필
요한 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광허그룹에 이사회 개최를 요청했다. 유엔 산하 국
제원자력기구(IAEA)는 “현재 단계에서 방사선 관련 사고가 발생했다는 징
후는 없다”고 설명했다.

베이징=강현우 특파원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토론베스트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