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문대통령 "도쿄올림픽 3관왕 안산 선수, 새 역사 썼다" 축하
뉴스핌 | 2021-07-30 19:33:34

[서울=뉴스핌] 이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올림픽 양궁 역사상 최초이자, 한국 선수로는 하계올림픽에서 최초로 3관왕을 차지한 양궁 국가대표 안산 선수에게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끝까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경기였다"며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안산 선수가 도쿄올림픽 3관왕이 됐다. 양궁 개인전 결승에서 금빛 화살을 날리며 새역사를 썼다"고 기뻐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페이스북을 통해 올림픽 양궁 역사상 최초이자, 한국 선수로는 하계올림픽에서 최초로 3관왕을 차지한 양궁 국가대표 안산 선수에게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2021.07.30 [이미지=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문 대통령은 "안산 선수는 뛰어난 기량뿐 아니라 강철 같은 정신력과 집중력으로 국민들께 최고의 감동을 선물했다. '스포츠를 모르는 사람들도 이름만 말하면 다 아는 그런 선수가 되고 싶다'는 소망이 이뤄졌다. 큰 박수를 보낸다"고 치하했다.

그러면서 "한 사람의 위대한 성취 뒤에는 반복되는 훈련과 지독한 외로움이 있다. 때로는 지나친 기대와 차별과도 싸워야 한다"며 "우리는 간혹 결과만을 보게 되지만 그 과정 하나하나 결코 쉬운 순간이 없다. 서로의 삶에 애정을 갖는다면 결코 땀과 노력의 가치를 깎아내릴 수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모든 것을 끝까지 이겨낸 안산 선수가 대견하고 장하다"며 "국민들께서도 더 많은 박수와 격려를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안산 선수의 자부심이 곧 우리의 자부심"이라며 "우리에게 최고의 경기를 보여준 안산 선수와 코치진에게 축하와 감사를 드린다. 선수들을 잘 이끌어준 양궁협회에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안산 선수는 이날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벌어진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결승전에서 엘레나 오시포바(러시아올림픽위원회)를 슛오프 끝에 세트 점수 6-5(28-28 30-29 27-28 27-29 29-27 10-8)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앞서 여자 단체전과 혼성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딴 안산은 개인전까지 가장 높은 시상대에 오르며 대회 3관왕에 올랐다.

medialyt@newspim.com

문대통령, '금메달' 펜싱 男대표팀·'은메달' 조구함에 축전 보내
문대통령, '신기록' 황선우에 "아시아 수영 역사 새로 써...자랑스럽다"
문대통령, '금메달' 펜싱 男대표팀에 축하메시지 "큰일 해냈다"
문대통령, '은메달' 펜싱 女 대표팀·이다빈과 '동메달' 인교돈에 축전
문대통령, '금메달' 양궁 男대표팀과 '동메달' 안창림에 축전 보내
문대통령, '금메달' 양궁 男 대표팀에 축하메시지…"2연패여서 더 뜻깊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