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인터넷 강국’ 명성 무색…한국, 초고속인터넷 속도 순위 전 세계 7위
이투데이 | 2021-09-23 10:57:04
[이투데이] 이다원 기자(leedw@etoday.co.kr)



한국 초고속 인터넷 속도 순위가 전 세계 7위로 내려앉았다. 지난해까지 2위 자리를 차지하며 ‘인터넷 강국’ 칭호를 받아온 게 무색하단 평가가 나온다.

23일 글로벌 인터넷ㆍ통신시장 조사기관 우클라(Ookla)에 따르면 올해 한국의 초고속인터넷 속도 순위는 세계 7위를 기록했다. 지난해(4위)보다 3계단 내려앉았고, 2019년(2위)과 비교하면 5계단이나 하락했다.

초고속인터넷 속도 1위는 모나코가 차지했다. 이어 싱가포르, 홍콩, 태국, 루마니아, 스위스 순이다.

반면 모바일인터넷 속도에서는 한국이 2위를 유지하며 2019년 이후 쭉 제 자리를 지켰다. 1위는 2년 연속 아랍에미리트가 차지했고, 3~10위는 카타르, 중국, 사이프러스, 노르웨이, 사우디아라비아, 쿠웨이트, 호주, 불가리아 등이 이름을 올렸다.

우리나라는 세계 평균과 비교해 모바일인터넷 속도는 240% 이상, 초고속인터넷 속도는 70% 이상 빨랐다.

세계 전체 모바일인터넷과 초고속인터넷 평균 속도는 55.1Mbps, 107.5Mbps로 각각 집계됐다. 전년 대비 각각 59.5%, 31.9% 증가한 수치다.

한편 우클라는 5G 서비스가 전 세계 모바일인터넷 속도 순위를 바꾸고 있다고 봤다. 우클라 측은 “호주와 캐나다는 최근 3년간 (모바일인터넷) 속도가 크게 늘었지만, 순위가 하락했다”며 “5G를 가진 나라들이 5G에 더 많이 투자하고 있는 다른 나라들에 추월당하지 않도록 5G에 강하게 집중하면서 순위가 급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한상혁 방통위원장 “플랫폼 성과는 존중…상생 위한 규제 필요”
한상혁 방통위원장, 통신3사 대표 만나 5G 품질개선 등 논의
인터넷뱅크도 신용대출 한도 연봉 이내 축소…“토스뱅크도 출범 후 적용 가능”
오이솔루션, 라이트론과 전략적 MOU 체결…“25Gbps급 가변 파장 광트랜시버 공동 개발”
김범수·김정주·이해진 등 빅테크 CEO들 줄줄이 국감 불려간다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