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김포시 “한파특보 발효…피해예방 준비”
파이낸셜뉴스 | 2021-10-16 13:47:03
김포시 한파주위보 발효 안내문. 사진제공=김포시

【파이낸셜뉴스 김포=강근주 기자】 김포시가 16일 밤 9시부터 경기-인천 등 전국에 첫 한파주의보가 발효될 예정이라며 피해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를 시민에게 당부했다. 이에 앞서 기상청은 이날 오전 9시부터 김포시, 안산시, 시흥시, 평택시, 화성시, 인천시와 강화군에 강풍주의보도 발효했다.

김경수 안전총괄과장은 이날 “토요일 낮부터 기온이 낮아진 뒤 내일 일요일까지 큰 폭으로 기온이 떨어질 예정”이라며 “한파와 강풍에 대비해 계량기 등 시설물과 농작물 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강조했다.

한파주의보는 10월부터 4월 사이에 아침 최저기온이 전날보다 10℃ 이상 떨어져 3℃ 이하이고 평년값보다 3℃가 낮을 것으로 예상되거나 급격한 저온현상으로 중대한 피해가 예상될 때 발효된다.

피해를 예방하려면 보일러와 난방기구를 사용할 수 있도록 미리 정비하고 수도계량기, 수도관은 헌옷 등 보온재로 채우고 테이프로 밀폐시켜 찬 공기가 들어가지 않도록 해야 한다.

또한 농가에선 비닐하우스 난방, 온실 커튼 등을 미리 점검해 냉해 피해를 예방해야 한다. 특히 어린이, 노약자, 심뇌혈관질환자 등 추위에 약한 취약계층은 건강관리에 더욱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