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손잡은 홍준표·최재형 "확실한 정권교체 위해 힘 합치겠다"
뉴스핌 | 2021-10-17 11:21:00

[서울=뉴스핌] 김은지 기자 = 국민의힘 대선후보 예비경선에서 탈락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17일 홍준표 후보 지지를 공식 선언했다.

이날 두 사람은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확실한 정권교체'를 통한 '정치교체'를 실현하기 위해 힘을 합하기로 약속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정권교체라는 절체절명의 과제 앞에 가장 중요한 본선경쟁력은 다름 아닌 후보의 '도덕성'과 '확장성'이라고 굳게 믿는다"고도 강조했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최재형 전 감사원장,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와 참석자들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홍준표 의원 사무실에서 열린 최 전 원장 영입 행사에서 박수를 치고 있다. 2021.10.17 pangbin@newspim.com

특히 "2030세대를 비롯한 전 세대, 그리고 야당 불모 지역을 포함한 전국적 확장성을 가진 홍준표 후보의 경쟁력은 확실한 정권교체를 향한 수권야당의 든든한 기반이 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뿐만 아니라 "확실한 정권교체와 정치교체라는 시대적 과제를 향한 오늘의 '가치동맹'을 통해, 부패하고 무능한 현 정권의 집권연장 야욕을 기필코 막아내고 건전한 보수의 가치를 가진 미래 세대를 양성해 대한민국의 힘찬 내일을 열어 갈 것임을 두손 맞잡아 굳게 약속드린다"고 강조했다.

홍 후보는 전날 밤 서울 양천구에 위치한 최 전 원장 자택을 찾아 차담을 갖고 캠프 합류를 할 것을 요청했다.

다만 최 전 원장이 당장 어떤 역할을 맡을지는 확정되지 않았다. 홍 캠프에는 현재 조경태, 안상수, 이언주 3명의 공동선대위원장이 있다.

최 전 원장은 이날 오전 홍준표 캠프 최재형 영입 환영식에서 "구체적인 역할과 관련해 직을 맡을 건 아니고 제가 할 수 있는 모든 방안을 동원해 홍 후보가 본선에 진출하고 승리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정도만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 전 원장은 문재인 정권이 발탁한 인물로 꼽히지만 문 대통령에게 반기를 들며 중도 사퇴했고 야권의 러브콜을 받아 왔다. 최 전 원장과 정부의 대립은 월성 원자력발전소 1호기 조기폐쇄 감사를 둘러싼 건이 대표적이다. 

대선 출마를 선언한 최 전 원장은 국민의힘에 입당해 경선 1차 컷오프를 통과했으나 이후 4강 진출에서 고배를 마셨다.

kimej@newspim.com

최재형, 홍준표 캠프 합류...'러브콜' 윤석열 대신 洪 지지키로
'TK 5선' 주호영, 윤석열 캠프 선대위원장 합류
윤석열, '정직 2개월 적법' 판결에 항소…"정치적 편향성 우려"
[대선주자 인터뷰] ②원희룡, 윤석열 '러브콜'에 "합종연횡 않지만 1등에겐 합쳐야"
[대선주자 인터뷰] ①원희룡 "검찰 대장동 수사는 가짜...결국 김만배 구속될 것"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