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이용섭 광주시장, 윤석열 "전두환 발언" 직격..."저열하고 천박한 역사관"
뉴스핌 | 2021-10-20 16:08:53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보인 윤석열 전 검찰총창이 전두환 정권을 옹호하는 듯한 발언을 한 것과 관련 이용섭 광주시장이 20일 긴급성명을 내고 윤 전 총장의 사죄를 촉구했다.

이 시장은 이날 긴급성명을 통해 "윤 전 총장은 지난 19일 국민의힘 부산 해운대갑 당원협의회를 방문한 자리에서 '전두환 전 대통령이 군사 쿠테타와 5·18만 빼면 정치 잘했다고 말하는 분들이 많다'면서 저열하고 천박한 역사관을 드러냈다"며 "'호남분들도 그런 얘기를 한다'고 전두환 찬양에 호남까지 운운하며 민주시민을 모욕하고 명예를 심각히 훼손했다"고 비판했다.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가 지난 11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윤석열 국민캠프 광주·전남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1.10.11 kh10890@newspim.com

그러면서 "죄없는 국민들을 무참히 살인한 것 빼고 일을 잘했다니, 두 귀를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며 "정치권력 앞에 국민의 생명과 존엄은 아무것도 아니라는 인식을 갖고 있는 사람이 대권주자라는 사실 자체가 통탄하고 분노할 일이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당신은 군홧발에 짓밟히고 무자비한 총칼에 목숨을 잃어야 했던 무고한 광주시민들, 사랑하는 가족을 가슴에 묻고 평생 피울음 삼키며 밤잠 이루지 못하는 오월 가족들, 아직도 생사 확인조차 되지 않은 수많은 행방불명자의 가족들 고통을 한 번이라도 생각해 본적이 있느냐"고 지적했다.

그는 "윤 전 총장은 헌법을 유린하고 하극상의 쿠데타로 권력을 찬탈한 5·18원흉 전두환을 더 이상 비호하지 말고, 망언에 대해 즉각 사죄하라"며 "국민의힘은 지역갈등을 깨고 국민을 위한 당으로 거듭나겠다고 했던 약속을 되새기며, 더 이상 역사왜곡과 망언이 되풀이되지 않도록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kh10890@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