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EU "한국, 올해도 "북한인권결의안" 공동제안국 불참"
뉴스핌 | 2021-10-27 08:46:03

[서울=뉴스핌] 이영태 기자 = 한국이 올해도 유엔 북한인권결의안 공동제안국으로 아직까지 동참하지 않고 있다고 크리스토퍼 매튜스(Chris Matthews) 유엔 주재 유럽연합(EU) 대표부 대변인이 밝혔다.

매튜스 대변인은 26일(현지시각) 자유아시아방송(RFA)에 "유럽연합 대표부는 기존 공동제안국 및 한국과 같은 주요 국가 대표부와 건설적으로 협력하고 있다. 다음달 중순 제3위원회의 조치가 있을 때까지 (의향이 있는) 국가들은 여전히 공동제안국으로 참여할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서울=뉴스핌] 문재인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각) 오후 유엔 총회장에서 제76차 유엔 총회 고위급회기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2021.09.22 [사진=청와대]

그는 유엔주재 EU 대표부가 유엔 총회 제3위원회에 제출할 예정인 결의안에 대한 공동제안국 2차 회의가 이날 열렸다며, 결의안은 오는 28일 제3위원회에 공식 제출될 것 같다고 전했다.

앞서 정의용 외교부 장관은 지난 21일 한국 정부의 북한인권결의안 공동 제안국 참여 여부와 관련해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전년 조치 내용을 감안해서 대응 방안을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한국은 2009년부터 유엔 북한인권결의안에 공동제안국으로 매년 참여했지만, 지난 2019년부터 한반도 정세 등 제반 상황을 고려한다며 공동제안국으로 불참하고 결의안 합의채택(consensus)에만 동참하고 있다.

medialyt@newspim.com

갈루치 전 북핵특사 "美, 北과 관계 정상화 목표로 삼아야"
성김 "한국과 종전선언 포함 다양한 아이디어 모색 계속 협력"
성김,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차 방한…"생산적 후속협의 고대"
美 군사전문가들 "北 SLBM 역량 강화 간과해선 곤란"
서욱 "北 SLBM, 요격가능 '초보단계'…국민에 피해 끼쳐야 도발"
노규덕 "종전선언, 한·미 간 진지하게 협의…주말 공유 기대"
美 국무부 "대북관여 지속"…셔먼 "북·미 직접 접촉 있었다"
野 "北에 가스라이팅 당했다" 대북정책 비판 봇물…정의용 "동의 못해"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