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글로벌 블록체인] 10월 27일 오전 뉴스 브리핑
뉴스핌 | 2021-10-27 09:59:18

[서울=뉴스핌] 고지훈 기자 =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시카고상품거래소(CME)에서 활동하는 레버리지 펀드들이 비트코인 투자 규모를 확대하며 이들이 보유한 포지션 규모가 19일(현지시간) 역대 최고 수치를 경신했다.

◆美 연방예금보험공사 의장 "은행의 암호화폐 보유 방법 모색 중"
미국연방예금보험공사(FDIC) 의장인 옐레나 맥윌리엄스(Jelena McWilliams)가 26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미국 규제 당국이 은행의 암호화폐 자산 보유 방법 등을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규제 당국이 은행의 암호화폐 활용 로드맵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해당 로드맵에는 고객 거래 촉진을 위해 암호화폐를 커스터디 하거나 대출을 위한 담보 수단으로 활용, 뿐만 아니라 전통적인 자산처럼 기업 자산에 포함시키는 것에 대한 보다 명확한 규정이 포함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리스크를 적절하게 관리하고 완화하기 위해서는 은행에 해당 분야를 허용해야 한다. 암호화폐를 은행 내부로 가져오지 않으면 은행 외부에서 발전할 것이다. 연방 규제 기관은 이를 규제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사진출처=위키미디어

◆외신 "CME 활동 레버리지 펀드, 비트코인 투자 규모 역대 최대"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가 "미국 시카고상품거래소(CME)에서 활동하는 레버리지 펀드들이 비트코인 투자 규모를 확대하며 이들이 보유한 포지션 규모가 19일(현지시간) 역대 최고 수치를 경신했다. 이에 따라 BTC 선물과 현물의 가격 격차가 확대되면서 차익실현 물량이 나올 수 있다는 가능성이 제기됐다"고 26일 보도했다. 지난 19일 CFTC가 발표한 COT 보고서에 따르면, CME 활동 레버리지펀드는 지난주 약 31000 건의 순 공매도 포지션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주 대비 약 6000 계약이 증가한 수치다. 이와 관련 미디어는 "레버리지 펀드의 숏 포지션 규모 확대는 반드시 트레이더들의 약세 편향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이들은 선물 시장에서 숏 포지션을 잡고, 동시에 현물시장에서는 BTC를 매수하며 이른바 '캐리 트레이드'(금리가 낮은 통화로 자금을 조달해 금리가 높은 나라의 금융상품 등에 투자함으로써 수익을 내는 거래)를 진행했을 가능성이 존재한다"고 분석했다.

◆레이 달리오 "BTC 대신 금 선택"
유투데이에 따르면 세계 최대 헤지펀드 브리지워터 어소시에이츠의 레이 달리오(Ray Dalio) CEO가 26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의 한 행사에 참석, 비트코인 대신 금을 선택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개인적으로 규제당국이 결국에는 비트코인을 죽일 것이라고 예측한다"고 덧붙였다. 레이 달리오는 앞서 CNBC와의 인터뷰에서 "비트코인은 본질적인 가치보다 다수에 의해 인정된 가치가 있다"고 밝힌 바 있다.

◆英 디지털은행 레볼루트, 미국 이용자 대상 수수료 제로 암호화폐 거래 서비스 실시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영국 소재 암호화폐 친화적인 디지털 은행 레볼루트(Revolut)가 미국 투자자를 위한 수수료 제로 암호화폐 거래 서비스를 실시했다. 미국 이용자는 해당 서비스를 통해 수수료 없이 한 달에 20만 달러까지 거래할 수 있다. 이밖에 최대 1200달러의 ATM 인출 및 10회 국제 송금 혜택(수수료 제로)이 주어진다. 레볼루트 미국 CEO인 론 올리베이라(Ron Oliveira)는 "레볼루트 미국 이용자가 해당 서비스를 통해 해외 지인에게 자유롭게 송금하고, 새로운 금융 시장에서 거래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뉴욕 자산운용사 다이렉시온, 비트코인 선물 인버스 ETF 신청
뉴욕 자산운용사 다이렉시온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비트코인 선물 인버스 ETF 출시 승인을 신청했다고 코인데스크가 보도했다. 해당 ETF의 정식 명칭은 '다이렉시온 비트코인 스트래티지 베어 ETF(Direxion Bitcoin Strategy Bear ETF)'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에서 발행한 비트코인 선물 계약의 숏 포지션에 투자하며, 비트코인에 직접 투자하지는 않는다. 앞서 2018년 다이렉시온은 비트코인 ETF 신청을 했으나 SEC로부터 불허 판정을 받은 바 있다.

[이 기사는 뉴스핌과 코인니스가 함께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