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이스탄불 덮친 시속 130km 돌풍…4명 숨지고 19명 다쳐
한국경제 | 2021-12-01 06:22:29
터키 이스탄불을 강타한 돌풍으로 23명의 사상자가 나오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
했다.

로이터, AFP 통신 등에 따르면 이스탄불 주지사 측은 29일(현지시간) 성명을 통
해 이스탄불을 덮친 강풍으로 4명이 숨지고 19명이 다쳤다고 밝혔다. 특히 사망
자 4명 중 1명은 외국인으로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이날 강풍은 시속 130km로 이는 인간이 제 발로 버틸 수 있는 바람의 한계 속도
다.

현지 매체가 트위터에 올린 영상에는 돌풍으로 지붕과 벽의 잔해가 날아다니면
서 이를 피하는 시민들의 모습이 담겼다. 강풍을 못 이기고 시계탑이 힘없이 쓰
러졌고 강풍에 송전탑이 무너져 화재가 발생하기도 했다. 뒤집힌 차량들이 고속
도로 한복판을 나뒹구는 아찔한 상황도 일어났다.

이스탄불을 유럽과 아시아로 나누는 보스포루스 해협은 강풍으로 인한 파도로
해상 통행이 금지됐고 이스탄불 착륙 예정이던 터키항공 여객기는 앙카라와 이
즈미르 등으로 우회했다.이스탄불 시는 강풍과 낙하물 위험 때문에 꼭 필요한
경우가 아니면 외출을 자제할 것을 권고하고, 오토바이와 전동스쿠터의 운행을
금지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