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부산주공, 50억원 규모 유증 결정…"운영자금 확보·유동성 개선"
뉴스핌 | 2021-12-06 08:31:07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부산주공(005030)은 50억 원 규모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6일 밝혔다.

신주 발행가액은 주당 548원이며, 납입일은 오는 13일이다. 이번 유증에는 세원이앤씨와 코스모스1호조합, 뉴텍1호조합이 참여한다.

[로고=부산주공]

1967년에 설립된 부산주공은 국내 및 해외 완성차 기업에 브레이크, 감속기 등을 공급하는 자동차 부품 전문기업이다. 국내에서는 현대차, 기아에 주요 부품을 공급 중이고 해외 볼보, 스카니아 등에도 상용 트럭용 브레이크 부품을 공급하고 있다.

부산주공은 높은 제조 원가와 막대한 차입금에 따른 금융비용 부담으로 적자 경영이 지속되고 있었다. 이를 타개하기 위해 부산주공은 제조 라인의 주물 공법을 개선하는 등 원가 개선에 나서면서 유의미한 성과를 거뒀다. 올해 유휴 부동산 매각으로 약 250억 원을 확보, 차입금을 상환하며 이자비용 부담도 줄이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운영자금 확보를 통한 유동성 개선을 위해 유상증자를 추진하게 됐다"며 "국내외 차량용 부품 수요 급증으로 내년도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고 했다.

이어 "주요 주주이자 이번 유증에 참여한 세원이앤씨와 사업 제휴를 검토하는 등 사업 다각화를 통한 체질 개선을 도모하고 내년에 금융권 부채를 절반 이하로 줄인다는 목표를 세우고 세부 플랜을 추진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hoa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