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조선업 회복세에 현대중·미포조선 내년 7년만에 정규직 채용
한국경제 | 2021-12-09 12:39:04
조선산업 업황 회복세에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이 내년 7년 만에 정규직을
채용하기로 했다.

고용노동부와 울산시, 울산시 동구, 현대중공업, 현대중공업·미포조선
사내협력사연합회는 10일 울산시 동구 현대중공업 본사에서 '조선업 일자리
상생협약'을 맺는다.

협약에는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이 2015년 이후 중단한 정규직 신규채용과
협력사 노동자 직영 전환을 재개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조선업체들이 신규채용에 나서는 데 맞춰 노동부와 울산시는 조선업 신규채용자
가 목돈을 모을 수 있도록 돕는 '조선업 내일채움공제'를 도입한다.

조선업 청년·신규 취업자 주거·정착비도 지원한다.

동구는 지역 내 조선업체 고용유지지원금 사업주분도 지원한다.

노동부와 울산시, 울산시 동구는 조선업 기술훈련생 훈련장려금 지원액을 1인당
월 100만원까지로 확대하기로 했다.

울산=하인식 기자 hais@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