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미래에셋증권, DC·IRP 가입자 상위 10% 1년 수익률 27.8%
뉴스핌 | 2022-01-20 14:40:50

[서울=뉴스핌] 김신정 기자 = 미래에셋증권(006800)은 지난해 말 기준 당사 DC·IRP 가입자 수익률 상위 10%를 분석해 본 결과, 해당 고객들의 지난 1년 수익률이 27.8%로 조사됐다고 20일 밝혔다. 또 포트폴리오의 87% 이상을 실적배당형 상품으로 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래에셋증권은 연금에 주로 집중됐던 안전자산을 ETF, TDF, 리츠 등과 같은 투자자산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 ETF, 리츠매매가 가능한 편리한 모바일 연금매매 시스템과 다양한 글로벌 우량 자산을 라인업하고 있다. 

[서울=뉴스핌] 표=미래에셋증권

실제 미래에셋증권 DC·IRP 가입자 수익률 상위 10% 계좌의 포트폴리오를 분석해 본 결과 ETF 53%, 펀드 30% 등 실적배당형 상품에 87%가 투자되고 있었다. 투자 대기성 자금까지 포함하면 전체의 96%를 차지했다. 해외 우량기업 ETF의 투자 비중이 높았다. 예금 등 원리금보장상품에는 단 4% 가량만이 투자되고 있었다.

가장 높은 투자 비중을 보인 상품은 TIGER미국나스닥100, TIGER차이나전기차, TIGER미국S&P500으로 혁신을 선도하는 해외 우량 기업 ETF에 주로 투자하고 있었다. 지난해 1년 수익률은 각각 40.9%, 60.1%, 41.8%를 보였다. 또 맥쿼리인프라, 미래에셋전략배분TDF2045 등 연금 자산의 변동성을 줄이며 안정적으로 운용할 수 있는 상품들도 보유 상위 종목에 올랐다.

최종진 미래에셋증권 연금본부장은 "미래에셋증권은 연금시장에서 우수한 수익률을 지속적으로 거뒀고 은퇴를 앞둔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하기 위해 다양한 실적배당형 상품을 공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량한 글로벌자산으로 고객의 연금 자산을 배분함으로써 연금 고객의 투자문화 확산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래에셋증권의 지난해 4분기 기준 1년 공시수익률은 DC 연 5.77%, IRP 연 5.91%로 적립금 상위 10개 주요 퇴직연금 사업자 중 1위를 기록했다. 7분기 연속 DC, IRP 1위를 기록했다.

aza@newspim.com

미래에셋증권, 지난해 말 기준 퇴직연금 DC·IRP 수익률 1위
미래에셋증권 "연금 이전시 추가혜택 드려요"
미래에셋증권, 퇴직금 연금저축계좌 입금 이벤트 진행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