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유럽증시] 강해진 위험 자산 회피...일제히 하락
뉴스핌 | 2022-01-22 02:52:38

[샌프란시스코=뉴스핌] 김나래 특파원 = 유럽 주요국 증시는 21일(현지시간) 일제히 하락세로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증권거래소 [사진= 로이터 뉴스핌]

범유럽지수인 STOXX 600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8.91포인트(1.84%) 하락한 474.44에 마감했고,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지수는 308.45포인트(1.94%) 급락한 1만5603.88을 기록했다. 또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지수는 125.57포인트(1.75%) 빠진 7068.59, 영국 런던 증시의 FTSE100지수는 90.88포인트(1.20%) 내린 7494.13에 마감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조기 긴축 우려로 전일 전 세계 투자 심리가 공포로 바뀌었다. 이날도 위험 회피심리가 고조되면서 유럽증시는 하락했다.

연준의 긴축 정책을 앞둔 국채 수익률 급등속에서 주식은 연초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독일 10년물 수익률이 이번 주 3년 만에 처음으로 플러스 영역에 진입했다.

업종별로 보면 기술주가 미국증시 영향을 받았다. 또 위험 회피 심리가 강해지며 유가가 하락했고, 에너지 업종도 내렸다. 특히 지멘스의 이익 경고에 두 개의 지멘스 자회사의 주가가 폭락했다.

한편 투자자들은 긴축 우려로 증시가 매도세가 커지면서 다음 주로 예정된 된 미국 1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 주목하고 있다.

 

ticktock0326@newspim.com

[사진]바이든에 손 들어 인사하는 기시다
[GAM] "주가 하락=비트코인 하락"...결국 4만달러 붕괴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