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대우조선해양, 러시아 대금 미지급에 LNG선 계약 해지 통보
뉴스핌 | 2022-05-18 15:35:59

[서울=뉴스핌] 박준형 기자 = 대우조선해양(042660)이 러시아 선사가 발주한 LNG(액화천연가스) 운반선의 계약 해지를 통보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국제사회의 대러시아 경제제재로 대금을 받지 못했기 때문이다.

대우조선해양은 LNG 운반선 1척에 대해 선주가 선박 건조 대금을 기한 내 지급하지 않음에 따라 계약 해지를 통보했다고 18일 공시했다.

대우조선해양 거제조선소 [사진=대우조선해양]

이번에 계약 해지를 통보한 LNG 운반선은 지난 2020년 10월 러시아 선사가 발주한 3척 중 1척이다. 선박 대금 규모는 3379억원으로, 나머지 2척을 포함하면 총 1조원 규모의 계약이다.

대우조선해양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전쟁 장기화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고심 끝에 계약 해지를 통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제사회의 대러시아 경제제재로 러시아 선사의 국내 대금 결제는 불가능한 상황이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공식적으로 선주를 공개할 수는 없다"면서도 "리스크를 최소화하기 위해 원칙적으로 계약서에 따라 현지 선주에게 계약 해지를 통보한 상황으로, 그쪽의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jun897@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