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공시] 기아, 다목적 전기차 개발에 21조 투입…화성 2만평 공장 구축
이투데이 | 2022-05-18 16:15:07
[이투데이] 정성욱 기자(sajikoku@etoday.co.kr)

기아는 미래차(PBV) 개발에 따른 전용 생산라인을 오토랜드(AutoLand) 화성에 구축한다고 18일 공시했다.

공장 구축 면적은 약 2만평으로 검토 중이다. 2025년 하반기 양산을 목표로 생산능력은 연간 10만대를 갖추겠다는 계획이다. 시장 상황을 감안해 추가로 연간 5만대를 증설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예상 투자금액은 현대차와 기아 국내 전기차 분야 총 21조 원 가량이다.

기대효과로는 고객의 다양한 사용 목적에 맞춰 제작 가능한, 전기차 베이스의 다목적 기반 차량 (PBV : Purpose Built Vehicle) 개발을 통해 미래 시장 수요를 창출하겠다고 제시했다.



[관련기사]
[특징주] 현대차ㆍ기아, 영국 최고의 차 선정 소식...‘상승세’
기아, 첫 목적 기반 모빌리티 '니로플러스' 사전계약 실시…"택시·개인·여가 맞춤서비스"
기아 초록여행, 코로나 우울증 해소 위해 장애인 가정 여행 지원
기아, ‘미래테크 진로탐구’로 중학생 진로탐구 돕는다
장영진 산업1차관, 현대차·기아 현장 점검…"전기차 혁신 뒷받침하겠다"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