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익산시 안정적 주택 공급 "총량관리제" 도입
뉴스핌 | 2022-05-23 14:18:11

[익산=뉴스핌] 홍재희 기자 = 전북 익산시는 도내 최초로 공동주택 총량관리제를 도입해 안정적인 주택 공급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익산시는 이를 통해 시민들의 주거 환경 개선과 공동주택의 수요·공급량 조절을 위해 노후 주택과 공동주택 단지에 대한 정비계획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익산시청사 전경[사진=뉴스핌DB] 2022.05.23 obliviate12@newspim.com

이와 관련 오는 31일 도시·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 수립용역 착수 보고회를 가질 예정이다.

이번 용역은 △단계별 정비사업 추진계획 △도시기능의 활성화 및 도심공동화 방지방안 △생활권역 설정으로 권역별 기반시설 설치계획 △ 공동주택 수요·공급 분석을 통한 적정공급 방안 △노후 공동주택 체계적 관리 및 활용 방안 △청년·신혼부부를 위한 공동주택 활용 방안 △익산시 공동주택 총량관리제로 공급량 조절 방향 등을 포함해 향후 10년간의 도시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안의 종합적 검토 방안이 제시된다.

그동안 익산지역은 전체 아파트의 72%에 달하는 노후 공동주택과 낮은 주택 보급률이 인구 유출의 주원인으로 꼽혀 왔다.

최근에는 1인 가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해 신규 아파트에 대한 시민들의 수요도 늘고 있는 상황이다.

익산시는 이에 따라 노후 주택과 공동주택의 원활한 재건축, 재개발, 리모델링 등의 시기 조절과 적정량의 주택공급을 위해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 수립 도시 비대상임에도 불구하고 기본계획을 수립한다.

obliviate@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