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차바이오텍 자회사 차헬스케어, 호주 서부 최대 난임센터 인수
한국경제 | 2022-06-27 10:29:03
차바이오텍의 자회사 차헬스케어는 운영 중인 난임센터 시티 퍼틸리티를 통해
호주 서부의 최대 난임센터인 'FSWA'의 경영권을 인수했다고 27일 밝혔
다.

FSWA는 서호주의 주도(州都)이자 호주에서 넷째로 큰 도시인 퍼스에 2개의 난임
센터를 보유하고 있다. FSWA는 연 1200회 이상의 시험관아기시술을 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이는 퍼스 전체 시험관아기시술의 30%다.

차헬스케어는 2018년 7개의 난임센터를 보유한 시티 퍼틸리티를 인수해 호주 난
임 치료 시장에 진출했다. 이후 난임 치료가 필요한 25~49세 인구 비중이 높은
호주 동부를 중심으로 난임센터를 16개까지 확장했다. 이번 FSWA 인수로 서부
지역에도 진출해 호주 전역에 18개 난임센터를 보유하게 됐다.

차헬스케어는 차병원의 의료진과 연구진을 호주 현지에 파견, 앞선 난임치료 기
술력과 시스템을 적용해 호주에서 입지를 넓히고 있다고 했다. 2021년 기준 약
7000건의 IVF 시술을 완료했고, 2026년까지 연 1만건 이상의 시험관아기시술
달성을 목표하고 있다.

호주 정부는 출산율 감소에 대응하기 위해 메디케어 프로그램(Medicare Progra
m)을 통해 난임 치료를 지원하고 있어, 호주 난임 치료 시장은 더 커질 것으로
예상 중이다.

조성수 차헬스케어 대표는 "2018년 국내 최초로 호주 의료 시장에 진출한
이후 시설을 인수·확장하면서 지속성장의 기틀을 마련했다"며 &q
uot;호주를 교두보로 삼아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지역으로 의료 네트
워크를 확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차헬스케어는 해외병원 개발 투자 기업이다. 한국 의료 수출 1호인 미국 할리우
드 차병원을 비롯해 일본 싱가포르 호주 등 7개국 81개 의료기관망을 구축하고
있다.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