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인천서 50대 경찰관 자택서 숨져…이틀 연속 야간근무
뉴스핌 | 2022-06-27 11:22:48

[인천=뉴스핌] 홍재경 기자 =인천에서 50대 경찰관이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27일 인천 부평경찰서 등에 따르면 청천지구대 소속 A(54) 경위가 지난 23일 오전 6시 58분께 인천시 부평구 자택 거실에서 쓰러진 채 발견됐다.

A 경위는 119구급대에 의해 심폐소생술(CPR) 등 응급처치를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A 경위는 숨지기 전 20일과 21일 이틀 연속 야간근무를 하고 22일 오전 퇴근한 것으로 파악됐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부검 결과 A 경위의 사망 원인은 심장마비로 추정된다는 1차 구두 소견을 내놨다.

hjk01@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