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부산시·로테르담시, 공공데이터공유모빌리티 논의
뉴스핌 | 2022-07-07 07:40:34

[부산=뉴스핌] 남동현 기자 = 부산시가 로테르담 도시와 새로운 사업 발굴을 위한 교류 활성화 방안 등을 모색하고 있다.

시는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이틀간 로테르담시 교통 분야 전문가들과 공공데이터 활용 및 공유모빌리티에 대해 논의했다고 7일 밝혔다.

네덜란드 로테르담시 관계자들이 에코델타시티를 방문해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사진=부산시] 2022.07.07 ndh4000@newspim.com

이번 논의는 'IURC(International Urban and Regional Cooperation) 프로젝트'의 실무회의로 열렸으며, 로테르담시 교통부서와 주한 네덜란드 대사관 관계자 등이 부산을 찾았다.

유럽연합(EU) 주최로 진행되는 'IURC 프로젝트'는 지속 가능한 도시개발을 위한 유럽연합과 아시아 국가 도시 간 교류 프로젝트이다.

현재 유럽연합에서는 네덜란드 로테르담, 아일랜드 더블린, 불가리아 소피아 등 34여 개 도시, 아시아에서는 한국 부산, 인도 강토크 등 45여 개 도시가 참여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프로젝트는 유럽연합과 아시아 도시 간 1대1 매칭을 통한 우수사례 발표, 상호 도시 방문 및 현장 시찰, 도시협력방안 발굴·수립 후 시범사업 추진 등으로 2023년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시는 지난해 네덜란드 로테르담시의 제안으로 교통 관련 프로젝트에 정식으로 참여했으며, 지속적으로 로테르담시와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4일 시청에서 열린 실무회의에서는 국제기구 시티넷(Citynet)의 프로젝트 설명과 로테르담시의 도시 소개가 있었고, 부산시는 공공데이터 활용을 주제로 공공데이터 활용 우수 정책사례와 기존 교통수단인 택시에 정보통신기술을 융합한 공유모빌리티의 성공적 사업모델을 소개했다.

로테르담시 관계자 등은 실무회의를 마치고 교통정보서비스센터, 에코델타시티 및 2030부산세계박람회 예정 부지인 북항 등을 방문했다.

부산시와 함께 프로젝트에 참여 중인 로테르담시는 암스테르담에 이어 네덜란드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이며, 라인강 및 국내 여러 곳과 운하로 연결된 교통의 요지이자 항구도시이다.

ndh4000@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