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방대본 "재유행 최악 상황 땐 신규확진 33만 명 예상"
이투데이 | 2022-08-16 13:39:08
[이투데이] 세종=서병곤 기자(sbg1219@etoday.co.kr)


▲ (이투데이DB)


코로나19 6차 대유행으로 이달 중순에서 말 사이에 최대 33만2000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6일 코로나19 정례 브리핑에서 코로나19 향후 전망에 대해 이같이 분석했다.

방대본이 분석을 의뢰한 복수의 연구팀은 이번 유행 정점 규모가 최소 13만5000명에서 최대 33만2000명까지 나타날 수 있다고 예측했다.

이상원 방대본 역학조사분석단장은 "33만 명 정도까지 유행을 예측한 기관이 있었는데, 가장 나쁜 상황을 말씀한 결과이고 대부분은 20만명 이내 정도로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8월 말 정점 이후 유행 양상에 대해서는 "급격하게 감소되기보다는 좀 느린 속도로 감소될 가능성이 있다"고 예상했다

위중증 환자는 9월 초 최대 800~900명, 사망자는 최대 100~140명까지 발생할 것으로 봤다.

8월2주 코로나19 주간 위험도 평가 결과를 보면 비수도권의 위험도는 2주 연속 '높음' 단계로 평가됐다. 수도권과 전국의 주간 위험도는 6주째 '중간' 단계를 유지했다.

비수도권의 주간 위험도는 지난주 '높음'으로 격상된 데 이어 이번주에도 높음 단계를 유지했다. 비수도권의 주간 위험도가 높음으로 평가된 건 지난 4월3주 이후 15주 만이었다.

방대본은 "위중증·사망, 60세 이상 확진자 규모와 비중, 중환자 및 준-중환자 병상가동률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비수도권의 병상 부담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8월2주 일평균 신규 확진자 수는 12만1836명으로, 전주 대비 1.3배 증가했다. 감염재생산지수는 1.18로, 7월2주 이후 4주 간 감소세(1.58→1.54→1.29→1.14)를 멈추고 반등했다. 감염 확산을 의미하는 수치 1.0은 7주째 유지되고 있다.

주간 신규 위중증 환자 수는 450명, 사망자는 330명으로 각각 전주 대비 38.9%, 57.9% 늘었다.



[관련기사]
[종합] "이쯤이면 피크 지나야 하는데…" 코로나19 '불안한 둔화세'
중국 경제, 코로나19에 다시 ‘주춤’…7월 지표, 일제히 부진
[코로나19 현황] 국내 확진자 ‘총 2150만2164명’ 8만4128명 추가…추가 사망자 37명- 8월 16일 0시
[종합] 코로나 신규확진 8만4128명...위중증 563명ㆍ사망 37명
경험적 항생제 치료, 중증·중등도 코로나 환자 치료에 도움 안돼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