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로젠그렌 “물가 잡으려면 실업률 5% 넘어야…심각한 침체 가능성도”
한국경제 | 2022-10-07 14:57:38
6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롯데뉴욕팰리스호텔에서 열린 ‘한경글로벌마켓
콘퍼런스 NYC 2022’에서 가장 관심을 모은 세션은 에릭 로젠그렌 전 미
국 보스턴연방은행 총재의 강연이었다. 투자 전문가들인 청중이 서로 질문할 기
회를 얻기 위해 치열하게 경쟁했다. 증시의 관심이 온통 물가와 미 중앙은행(F
ed) 행보에 쏠려있기 때문이다.


로젠그렌 전 총재는 “Fed는 시장을 깜짝 놀라게 하지 않고 연내 두 번에
걸쳐 총 125bp(1bp=0.01%포인트) 금리 인상에 나설 것”이라고 예상했다
.


◆주거비 상승이 끈질긴 물가 주범


예상과 다른 물가 상승세에 Fed 내 통화 정책 위원들도 적잖이 놀라고 있다는
게 로젠그렌 전 총재의 전언이다.


그는 “에너지와 식료품 가격이 조금 떨어지고 있으나 전반적인 물가는 좀
처럼 둔화하지 않고 있다”며 “가장 큰 문제는 주거비용”이라
고 말했다. 주택 임차료의 경우 계약 기간이 갱신되는 1~2년마다 시세 변화를
반영하는 구조이기 때문이다. 주거비는 소비자물가지수(CPI)의 32.2%를 차지할
정도로 비중이 크다.


로젠그렌 전 총재는 “지난 8월 CPI는 전년 동기 대비 8.3% 뛰었고, 에너
지와 식료품을 뺀 근원 물가도 6.3% 상승했다”며 “이런 수준의 상
승세가 지속되면 저소득 및 중산층이 가장 타격을 받기 때문에 Fed가 공격적인
대응에 나설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로젠그렌 전 총재는 “인플레이션을 원하는 수준으로 낮추는 게 정말 쉽지
않다”며 “지금은 정점을 찍은 것처럼 보이지만 물가 상승률이 다
시 한 번 뛸 수 있다”고 경고했다.


◆“고용 둔화 없으면 물가 못 낮춰”


로젠그렌 전 총재는 “미국 실업률이 Fed의 장기 전망치인 4.0%를 오랫동
안 밑돌아 왔다”며 “특히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이후 대
거 사라졌던 서비스 부문의 일자리가 돌아오지 않고 있는 게 문제”라고
지적했다.


그는 “인건비 수준을 보여주는 고용비용지수(ECI) 상승률은 5.3%를 찍고
있다”며 “소비자물가를 감안하면 근로자들이 실제로는 매달 3%포
인트가량 손해를 보는 셈”이라고 말했다. 물가가 너무 빨리 뛰고 있어 임
금이 오르더라도 실질 소득은 되레 감소하고 있다는 의미다.


로젠그렌 전 총재는 “과열된 노동 시장을 진정시켜야 한다는 게 Fed의 기
본 생각”이라며 “실업률을 끌어올리겠다는 구체적 목표를 내세우진
않지만 그렇게 하지 않으면 물가를 잡기 어렵다는 걸 잘 알고 있다”고
했다. 그는 “Fed가 내년 실업률 전망치를 6월 3.9%에서 지난달 4.4%로 확
높인 것도 같은 이유”라고 설명했다.


Fed가 올 들어 기준금리를 빠른 속도로 올리고 있으나 노동 시장이 별 타격을
받지 않고 있는 것도 문제다. 로젠그렌 전 총재는 “고용 시장 둔화야말로
물가를 진정시킬 수 있는 결정적인 요인”이라고 강조했다.


◆심각한 침체 닥칠 가능성도


Fed 내부 사정에 정통한 로젠그렌 전 총재는 Fed를 비판하는 데도 거침이 없었
다. 그는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이전에는 너무 낮았던 인플레
이션을 2%로 끌어올리는 게 목표였는데 달성하지 못했다”며 “고삐
풀린 인플레이션을 잡지 못하는 지금 역시 정책 실수를 되풀이하고 있다&rdqu
o;고 평가했다.


로젠그렌 전 총재는 “Fed가 예상하는 내년 4.4% 정도의 실업률 수준으로
는 물가를 잡는 게 불가능하다”며 “적어도 5%는 넘어야 Fed가 원하
는 인플레이션 경로를 유도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로젠그렌 전 총재는 “Fed가 통화 정책 회의를 거듭할수록 인플레이션과
실업률 전망치를 계속 높이는 것도 현실을 인정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
했다.


그는 “역사적으로도 중앙은행이 긴축에 나설 때마다 예상하지 못했던 결
과가 도출되는 경우가 많았다”며 “지금으로선 완만한 침체를 예상
하고 있으나 심각한 불황이 올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뉴욕=조재길 특파원/안상미 기자 road@hankyung.com


▶에릭 로젠그렌
1985년부터 37년간 보스턴연방은행에서 근무하며 통화 정책에 깊숙이 관여했다
. 2007년부터 작년 말까지 14년동안 보스턴연은 총재를 맡았다. 현재 매사추세
츠공과대학(MIT) 방문교수를 하고 있다.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베스트 클릭 뉴스
  • 데이터가 없습니다.
rassi
주요뉴스
토론베스트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