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글로벌마켓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EU서 물량 80% 방치..."노년층 임상자료 부족·접종자 기피"
뉴스핌 | 2021-02-26 08:42:17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유럽연합(EU)에 보내진 아스트라제네카-영국 옥스퍼드대 공동 개발의 코로나19(COVID-19) 백신의 약 80%가 접종되지 못한 채 방치되고 있다. 백신 5회분 당 4회분이 쓰이질 않고 있다는 의미다.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사진=로이터 뉴스핌]

25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이 유럽질병예방센터(ECDC)와 기타 자료를 분석한 결과 27개 EU회원국에 공급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613만4707회분 중 484만9752회분이 아직 접종되지 않은 것으로 추산했다.

국가별로 확보 물량 대비 접종률은 이탈리아가 19%, 벨기에가 13% 등이다. 프랑스는 ECDC에 수치를 제공하지 않았지만 백신 추적사이트 코비드트래커에 따르면 11%로 추정된다.

이는 아스트라제네카의 노년층 임상시험 결과 자료가 부족하다는 이유에서 프랑스·독일·폴란드·이탈리아 등 정부가 65세 미만 연령층에 백신접종을 권고하지 않고 있고 또 일반인들도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접종을 꺼리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현지 매체 프랑크푸르터알게마이네차이퉁(FAZ)과 인터뷰에서 "현재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에 문제가 있다"며 "아스트라제네카는 유럽의약품 당국으로부터 효능과 안전성을 승인받은 믿을만 한 백신이라고 말했다"

 

wonjc6@newspim.com

미 FDA, 화이자 백신 최대 2주 일반 냉동고 보관·운송 승인
美 '죽음의 요양원', 백신접종 후 사망률 평균보다 낮아져
[팬데믹 현황] 누적확진 1억1253만명…뉴욕서 새로운 변이 급확산 (25일 오후 1시23분)
코로나19 재정 위기로 미 주정부들 부자 증세 움직임
화이자, 임신부 대상 코로나19 백신 안전성 시험 착수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