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중기부, 2027년까지 ‘기술보호 선도기업’ 300개 육성
이투데이 | 2022-05-22 12:03:06
[이투데이] 심민규 기자(wildboar@etoday.co.kr)


▲ ‘기술보호 선도기업 육성사업’ 지원절차.(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가 23일부터 내달 20일까지 ‘기술선도기업 육성사업’ 참여 중소기업을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중소기업의 기술보호 역량을 측정한 후, 기업별 맞춤형 지원을 통해 2027년까지 300개 사의 기술보호 선도기업을 육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국내외 보안인증은 그동안 복잡한 절차와 기준, 높은 취득비용 때문에 현실적으로 중소기업이 감당하기 어려운 실정이었다. 이에 중소기업계에선 중소기업 여건에 맞는 기술보호 표준을 만들고, 기술보호 지원사업도 개별사업 위주의 단편적 지원에서 단계별·맞춤형 지원으로 발전시켜야 한다는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됐다.

중기부는 “중소기업의 조직.인력으로 쉽게 도달 가능하며 별도 비용이 발생하지 않는 중소기업형 기술보호 수준확인 지표을 개발했다”며 “해당 지표로 기업이 보유한 모든 자원에 대한 관리와 운영수준 등 기술보호 역량을 정량평가하여 수준별 맞춤지원 사업을 시작하게 되었다”고 사업 배경에 대해 전했다.

중기부는 중소기업에 적합한 기술보호 수준확인 모델을 개발해 기술유출 및 침해사고 발생 시 예상되는 기업피해 정도에 따라 5단계의 분류체계를 마련했다. 기술보호 수준확인은 수준확인 지표에 맞춰 전문가가 현장에서 기업의 기술보호역량을 정량평가한다.

기술보호 수준을 확인받은 기업에는 수준에 맞는 기본역량 강화 및 기술보호 수준 고도화를 지원해 기술유출·탈취 대응능력을 향상할 계획이다. 기본역량 강화는 보통 이하의 기술보호 수준기업을 대상으로 기본적인 역량강화를 위한 자문 등 사업 위주로 지원한다. 기술보호 고도화지원 단계에서는 양호 이상의 기술보호 수준기업에 대해 기술보호 고도화를 위한 사업을 지원한다.

올해는 사업 참여기업에 수준확인 및 맞춤 연계지원을 통해 30개 기술보호 선도기업을 육성·지원할 계획이다. 사전컨설팅과 수준확인으로 기술보호 역량점수가 75점 이상인 경우 기술보호 선도기업 지정서를 발급하고, 2년간 기술보호 수준 유지·향상을 위한 후속지원과 기술개발지원사업 참여시 가점을 부여한다. 기술보호 역량점수가 75점 미만 기업은 기술보호 연계사업을 지원하여 선도기업으로 육성할 예정이다.

원영준 중기부 기술혁신정책관은 “해당 사업은 기업의 보안 취약점과 보호 수준을 진단하고 자율적인 보안 노력을 유도하여 기술보호 수준 향상 및 선도기업을 육성하는데 목적이 있다”며 “2027년까지 기술보호 선도기업을 300개사 이상 육성하고 우수 기업사례를 발굴·홍보해 기술보호에 관한 인식을 높일 계획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이영 장관 "소상공인·자영업자 완전한 회복 시급"
이영 중기부 장관 후보자, '이해충돌' 맹공격에 종일 '진땀'
DB손보,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 기술보호 정책보험 지원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