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미래부, 지역아동센터 대상 '찾아가는 SW 놀이터' 시범운영 추진
edaily | 2016-01-24 12:00:00
- 지역아동센터 초중등 학생 대상, 소프트웨어교육 기부활동 실시

[이데일리 오희나 기자] 미래창조과학부는 초·중등 학생의 소프트웨어교육을 위해 지역아동센터 사회배려계층 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소프트웨어 놀이터’ 사업을 시범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역아동센터의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을 대상으로 지역아동센터당 1~3회씩 소프트웨어교육을 지원한다.

제1회 ‘찾아가는 소프트웨어 놀이터’는 22일 은평구 소재 ‘이레지역아동센터’에서 초·중등 학생 20여명을 대상으로 소프트웨어 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이번 사업의 추진을 위해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는 지역아동센터중앙지원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IITP는 소프트웨어 교육 콘텐츠 개발, 교육 교구, 강사를 지원하고, 중앙지원단은 교육장소 제공, 학생 모집 지원 등을 협조하여 지역아동센터의 초·중등 학생을 위한 소프트웨어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미래부는 동아사이언스, 삼성전자, 엔트리교육연구소, 인텔, 한국마이크로소프트, SKT 등 민간기업과 협력해 상반기 30여개, 하반기 80여개 등 총 110여개의 지역아동센터를 대상 언플러그드 활동 및 피지컬 컴퓨팅 등 초·중등 소프트웨어 교육을 시범실시하고, 그 성과를 바탕으로 연차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JA Korea와 공동으로 수도권, 충청, 강원 등 전국 지역아동센터에서 초·중등학생을 대상으로 코두 또는 마인크래프트를 활용한 소프트웨어 교육을 추진할 예정이다.

SKT는 회사 셔틀로 지역아동센터의 초중등 학생들을 SKT사내 교육실로 이동해 SW교육을 실시할 예정이고, 엔트리교육연구소는 엔트리 교육실시 및 엔트리봇 교구를 기부할 예정이다.

소프트웨어 교육을 원하는 지역아동센터는 오는 2월 15일부터 지역아동센터중앙지원단 온라인 플랫폼 ‘나눔플러스 I-ON’(www.ion.or.kr)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서석진 미래부 국장은 이번 협약으로 “지역아동센터의 초중등 학생들도 소프트웨어교육을 받게 되어 매우 기쁘고,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배려계층 학생들이 부담없이 소프트웨어 교육 혜택을 받을수 있도록 이번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