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제록스, 문서기술·비지니스 컨설팅 부문으로 분리
아시아경제 | 2016-01-29 21:14:34
[아시아경제 김재연 기자] 미국 문서관리업체 제록스가 2개의 별도 회사로 분리된다.

29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제록스 이사회는 회사를 '문서기술' 부문과 '비지니스 프로세스 아웃소싱' 부문으로 분리하기로 결정했다.

문서관리기술부문은 기존 제록스의 사업과 같다. 프린트·복사기 판매는 물론 관련 상담 서비스를 담당한다.

비지니스 프로세스 아웃소싱(Business Process Outsourcing: BPO)부문은 기업 컨설팅에 가깝다. 제록스는 BPO가 고객들의 작업 프로세스를 향상시키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제록스가 사업을 두개로 나눈 이유는 사업 영역을 전문화시키기 위해서다. 우슬라 번스 제록스 최고경영자(CEO)는 "두 회사는 각각의 영역에서 자리를 잡을 것이며 이윤과 시장점유율을 늘릴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재연 기자 ukebid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조희팔 따라 한 다단계업자 징역12년 선고, 챙긴 돈이 무려…
SK주식회사 C&C, 2016년 행복장학금 전달식 개최
김윤석 광주U대회 사무총장, 한국체육기자연맹 공로상 수상
작년 일반 회사채 발행 '주춤'…기업 자금조달 '단기'에 몰려
[또다른 직장 말폭력②]"빚은 갚았나" 사생활 캐묻기... '소통 아닌 고통'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