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마이너스 금리에..미쓰비시지쇼, 1조원대 해외부동산펀드 조성
edaily | 2016-03-13 10:15:53
[이데일리 김인경 기자] 일본 대기업 미쓰비시지쇼(三菱地所)가 해외 부동산에 투자하기 위해 1000억엔(1조499억원) 규모 펀드를 조성한다고 13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이 보도했다.

이 펀드는 생명보험사와 연기금 등 일본 기관투자자로부터 출자받아 미국과 유럽 주요 도시의 오피스 빌딩 및 상업시설에 투자한다. 연 5%의 수익률을 목표로 운용할 계획이다.

이제까지 미쓰비시지쇼는 특정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해외 부동산 펀드를 운영해왔다. 그러나 다양한 기관투자자로부터 공개적으로 자금을 받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일본의 기준 금리가 마이너스로 내리며 일본 내 투자상품의 수익률 역시 점점 내려오고 있다. 이에 기관 투자자들이 비교적 높은 수익률을 얻을 수 있고 안정적인 상품인 해외 부동산에 투자하려는 수요가 늘고 있다는 판단이다.

미쓰비시지쇼에 이어 미쓰이부동산과 노무라부동산홀딩스도 해외 부동산 펀드 설립을 검토하고 있다.

현재 미쓰비시지쇼가 펀드 형태로 투자하는 일본 및 해외 부동산은 총 3조2000억엔 규모에 달한다. 이 중 절반 이상이 해외 부동산 전문 펀드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미쓰비시지쇼가 투자자의 저변을 늘리고 부동산 펀드 규모를 2020년까지 5조엔 대로 늘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