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도이체방크 CEO "올해에도 흑자 어려워"
아시아경제 | 2016-03-16 21:12:53
[아시아경제 조목인 기자]존 크라이언 도이체방크 공동 최고경영자(CEO)가 은행이 올해에도 손실을 기록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크라이언 CEO는 16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진행한 연설에서 "올해 소폭의 손실을 낼 가능성이 있다"면서 "여러 수행과제가 많아 수익을 내기 어려운 환경"이라고 말했다.

도이체방크는 지난해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처음으로 적자를 기록했다. 이후 지난달에는 이 은행이 수익 악화로 코코본드의 이자를 배당하지 못할 수 있다는 예상이 나오면서 유럽 은행권 전체가 출렁였다. 은행권 위기는 잦아드는 분위기지만 유럽중앙은행(ECB)이 꾸준히 금리를 낮추는 등 수익성 악화에 대한 우려가 심화되고 있다.

이날 크라이언 CEO의 발언은 은행의 실적 부진이 단기간에 극복하기 어렵다는 것을 시사한 것으로 풀이된다. 크라이언은 지난주에 유럽 은행업계의 매출이 올해에도 줄어들 것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조목인 기자 cmi072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외국계銀 줄이탈…13년 묵은 금융허브 헛구호
도이체방크發 유럽은행 위기, 일단 진정
IB들, 미 국채금리 전망치 잇단 하향…"빠른 긴축 어렵다"
도이체방크, 화샤은행 지분 20% 매각
도이체방크 CEO "은행 보수 너무 많다" 쓴소리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