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S-OIL, 신년 산행... “성공 DNA 이어가자”
이투데이 | 2019-01-13 10:57:05
[이투데이] 변효선 기자(hsbyun@etoday.co.kr)



에쓰오일은 오스만 알 감디 CEO가 12일 서울 우이령길에서 임원과 부장급 이상 직원 200여 명과 함께 트래킹 행사를 갖고 힘찬 새해 각오를 다졌다고 13일 밝혔다. 알 감디 CEO는 우이령길 교현탐방지원센터(경기도 양주시)에서 우이동(서울시 강북구)에 이르는 6.5km 구간을 걸으며 임직원들과 새해 덕담을 나누고 경영목표 달성을 위한 결의를 다졌다.

알 감디 CEO는 “기업 경영은 산행과 같아서 불리한 여건을 극복하고 올바른 방향으로 전진하려면 상호 협력을 통한 최적의 의사결정과 리스크 최소화가 중요하다”면서 전 임직원이 합심하여 올해 예정된 핵심 추진 과제들을 성공적으로 달성할 수 있도록 리더의 적극적인 역할을 당부했다.

S-OIL은 올해 △잔사유 고도화와 석유화학 복합시설(RUC/ODC)의 안정적 운영 △석유화학 2단계 프로젝트 진행 △전사적 디지털 전환과 생산성 향상을 통한 경쟁력 제고 △협력의 핵심가치를 바탕으로 한 회사와 개인의 성장 등 4대 중점과제 달성을 위해 전사적 노력을 쏟을 방침이다.

S-OIL은 지난해 완공한 RUC/ODC 프로젝트 이후 회사의 새로운 성장 엔진으로 지속성장 기반을 강화하기 위해 석유화학 2단계 프로젝트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 프로젝트에는 스팀 크래커와 올레핀 다운스트림 시설 건설 등에 5조 원이 투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프로젝트는 2023년 마무리 될 예정이다.

알 감디 CEO는 “석유화학 2단계 프로젝트는 회사를 명실상부한 에너지·화학기업으로 변모시키는 획기적 전환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프로젝트의 추진에 필요한 모든 준비가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에쓰오일, 이웃돕기 성금 20억 원 기부
에쓰오일, 신생아 희귀질환 담도폐쇄증 치료비 전달
에쓰오일, 구도일패밀리 드림빌리지 운영
에쓰오일, 업계 최초 4조2교대 근무 도입 추진
에쓰오일, Y.A. Al-Zaid 사외이사 중도퇴임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