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시진핑 “희토류는 중요한 전략 자원”...‘대장정’으로 무역전 장기화 대비
뉴스핌 | 2019-05-22 20:28:06
10/23 장마감
거래량
18,572
전일대비
-0.45%
시가총액
1,706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260
매매신호
매도

[베이징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희토류 생산업체를 시찰한 것뿐 아니라 희토류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시 주석은 지난 20일(현지시간) 장시성 간저우에 위치한 희토류 생산업체를 시찰한 자리에서 “희토류는 중요한 전략 자원이자 재생 불가능한 자원”이라고 말했다고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22일 보도했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사진=로이터 뉴스핌]

당초 시 주석이 미중 무역협상 대표인 류허(劉鶴) 중국 국무원 부총리까지 대동하고 희토류 생산업체를 시찰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중국이 미국과의 무역전쟁에서 희토류를 무기화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됐다.

시 주석은 또한 어려운 상황을 맞아 ‘대장정을 시작하자’며 미국과의 무역전쟁이 장기화할 것에 대비한다는 신호를 보냈다.

시 주석은 “국제 상황이 점차 복잡해지므로 중국은 어려운 시기에 대비해야 한다”며 국민들에게 역사의 교훈을 잊지 말라고 당부했다.

그는 “오늘 우리는 새로운 대장정을 시작한다. 우리는 국내외 다양한 중대 위험을 극복하고 중국의 특징을 갖춘 사회주의를 위해 새로운 승리를 이룩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여전히 발전을 위한 중요한 전략적 기회의 시대에 살고 있으나 국내외 우호적이지 않은 다양한 요인들의 장기적이고 복잡한 특징을 항상 염두에 둬야 한다”고 밝혔다.

시 주석은 또한 “기술 혁신은 기업들의 생명줄”이라며 기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토종 지식재산권과 핵심 기술을 갖춰야만 치열한 경쟁에서 무적의 지위를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gong@newspim.com

“중국의 어설픈 희토류 카드, 자충수 될 수도”
中 '희토류' 수출 제한 우려 속 美기업, 희토류 분리공장 설립 추진
[종합] 시진핑, 희토류업체 시찰로 ‘보복카드’시사..무역戰 장기화
“미·중 무역 전쟁, 수십 년 지나야 끝날 것”
주미 中대사 "美와 여전히 무역관련 대화할 준비돼 있어"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