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한화토탈 노사, 임금 2.7% 인상 잠정 합의…27일 찬반투표
edaily | 2019-05-25 17:57:02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파업 중인 한화토탈 노사가 임금 2.7% 인상에 잠정 합의했다.

25일 한화토탈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본교섭에 들어간 노사 양측은 2박3일간 논의 끝에 이날 새벽 2018년 임금 협약에 잠정 합의했다.

회사는 임금을 2.7% 인상하고 격려금 300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견해차가 컸던 임금 인상 폭을 두고 양측은 종전에 제시했던 주장에서 한 발짝씩 물러나 합의점을 도출했다고 노사 측은 전했다. 애초 임금 4.3% 인상을 요구했지만, 사측은 2.3% 인상을 주장해 왔다.

노조는 27일 총회를 열어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거쳐 최종 승인 여부를 결정한다. 투표결과 찬성 의견이 많으면 파업 노조원 750명이 곧바로 업무에 복귀할 예정이다.

한화토탈 노조는 임금 인상을 요구하며 지난 3월 23∼28일 1차 파업에 이어 지난달 25일부터 2차 파업에 들어갔다. 하지만 노조가 파업 중인 지난 17일 유증기 대량 유출 사고가 발생해 근로자와 주민 수백 명이 진료를 받는 사태가 발생해 논란이 됐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