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파주시 금파취수장 재개…“연천돼지 살처분 안전”
파이낸셜뉴스 | 2019-11-13 21:41:06
파주시청. 사진제공=파주시


[파주=파이낸셜뉴스 강근주 기자] 파주시는 10일 발생한 연천군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예방적 살처분 후 침출수 유출 사고와 관련해 선제적 대응으로 임진강 취수를 중단했으나 자체수질검사 결과와 환경부 조사를 근거로 금파취수장 취수를 재개했다.

연천군 유출 지역에는 방제둑을 쌓고 차단시설을 설치해 하류지역으로 흘러가지 않도록 조치됐으며 유출된 핏물은 펌프흡입, 준설 등을 실시해 현재 하천에 핏물이 없는 상황이다. 또한 환경부는 추가적인 대규모 유출이 없는 이상 하류지역의 연천-파주 지역의 취수장에는 영향이 없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연천군에 매몰된 돼지는 ASF 바이러스 확산 예방차원에서 살처분된 것으로 ASF 바이러스 존재 가능성은 전혀 없으며 정확한 판단을 위해 국립환경과학원에서 분석 후 검사 결과가 나오는 즉시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12일 한강유역환경청-수자원공사 등이 합동으로 연천취수장을 현장 확인한 결과 침출수로 인한 영향은 발견되지 않았으며 수질도 유출 전과 비교해 특이사항은 없다고 밝혔다.

파주시는 자체수질검사 결과와 환경부 설명자료를 근거로 수질에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금파취수장을 다시 가동했으며 금파취수장 상류 5개 지점에서 수질 모니터링을 강화해 문제 발생 시 급수원 변경, 수계 조정 등을 통해 시민에게 안전한 물을 공급하도록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