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부당 이익 혐의" 스킨푸드 조윤호 전 대표 구속
뉴스핌 | 2019-12-06 20:38:00

[서울=뉴스핌] 임성봉 기자 = 부당 이익을 챙긴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은 조윤호 스킨푸드 전 대표가 구속됐다.

6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서부지법은 지난달 28일 조 전 대표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상 배임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법원은 조 전 대표에게 도망과 증거 인멸의 우려가 있다고 보고 영장을 발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 마포구 공덕동 서울서부지법/뉴스핌DB

앞서 스킨푸드 가맹·유통 점주 등으로 구성된 대책위원회(대책위)는 조 전 대표가 온라인쇼핑몰을 개인사업자로 등록하는 수법으로 최근 3년 9개월간 최대 53억원의 부당 이익을 취했다며 지난 1월 서울서부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온라인쇼핑몰 운영비는 법인이 부담하도록 하고 수익은 조 전 대표 개인이 챙겼다는 것이다. 대책위는 스킨푸드가 자회사인 아이피어리스와 270억원 규모의 내부거래를 했다고도 주장했다.

조 전 대표는 지난달 28일 구속돼 현재 남부구치소에 수감 중이다.

imbong@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