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엘리엇, 현대차그룹에 손 뗐다...지분 전량 매각
뉴스핌 | 2020-01-22 19:21:00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의 지배구조 개편작업에 대한 간섭을 이어오던 미국 헤지펀드 엘리엇매니지먼트가 현대자동차, 현대모비스, 기아자동차의 지분을 전량 매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엘리엇은 보유하고 있던 현대차 지분 2.9%와 현대모비스 지분 2.6%, 기아차 지분 2.1%를 지난해 말 모두 매각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기아자동차 양재동 본사.[사진=뉴스핌DB]

엘리엇은 지난 2018년 4월 대표 펀드인 엘리엇어소시에이츠와 자회사인 포터캐피털을 통해 현대차그룹의 3사 지분을 매입했다고 발표했다.

이후 현대차와 현대모비스간 합병을 요구하며 개편 작업을 방해하고 3사에 총 8조3000억원에 달하는 고배당을 요구하는 등 간섭을 이어왔다.

지난해 3월 현대차와 현대모비스 주주총회에서 엘리엇은 사외이사 추천안과 더불어 배당 안건 등을 제시하고 표 대결을 벌였지만 현대차가 완승을 거뒀다.

이번 매각은 오는 주총에서 다시 표 대결을 하더라도 승산이 없다고 판단해 손실을 감수하고 물러선 것으로 분석된다.

이에 따라 현대차그룹의 중장기 사업에도 탄력이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oneway@newspim.com

[컨콜종합] 현대차, 영업이익률 5% 도전...수익성 강화에 집중
[종합] 현대차, 신차·환율 효과에 지난해 영업익 52.1% '쑥'
[컨콜종합] 기아차, 올해 판매목표 296만대...질적 성장 '집중'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