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현대제철 노사 오늘 첫 상견례…설 이후 집중교섭
SBSCNBC | 2020-01-25 17:53:59
이미지
현대제철 노사가 노조가 새 집행부로 교체된 이후 오늘 첫 상견례를 갖고 임금협상의 조속한 합의를 위해 설 연휴 이후 정기적인 실무협상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회사 관계자는 “첫 상견례 자리인 만큼 구체적인 실무협상보다는 향후 협상에 대한 서로의 의견을 확인하고 금방 마무리 됐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제철 노사는 지난해 상반기를 시작으로 10여 차례 이상 교섭을 진행했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했습니다.

지난해 노조 집행부는 ▲기본급 5.8%(12만3526원) 인상 ▲성과급(영업이익의 15%) 지급 ▲정년연장 등을, 사측은 기본급 3만4108원 인상을 제시했는 데..

새 집행부로 교체된 만큼 제시안은 변동될 가능성이 큽니다.

노사는 임금인상과 상여금 등에서 큰 의견차이를 보이고 으나 업황부진으로 회사의 저조한 실적이 계속되고 있어 합의까지는 큰 난관이 예상됩니다.

현대제철의 지난해 3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66.6% 감소한 341억원을 기록했고 4분기에도 수익성 악화로 영업적자를 낼 것으로 전망됩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