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뉴욕증시] 신종 코로나 공포 속 하락…다우 1.57% 급락
파이낸셜뉴스 | 2020-01-28 07:47:05
[파이낸셜뉴스] 뉴욕 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확산 공포로 일제히 급락했다.

27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453.93포인트(1.57%) 내린 2만8535.80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지난해 10월 이후 가장 큰 일일 낙폭을 기록했으며, 연초 이후 상승분을 반납하고 하락세로 돌아섰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51.84포인트(1.57%) 하락한 3243.63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175.60포인트(1.89%) 급락한 9139.31에 마쳤다.

시장은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 지역에서 발생한 폐렴의 확산 속도에 공포감을 느끼고 있다. 이미 중국 내 폐렴 사망자가 80명을 넘었고 확진 환자도 3000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당국이 발병 지역 봉쇄에 나서는 등 비상 대응에 들어갔지만 상황이 통제불능에 가깝다는 우려가 크다. 중국 당국은 폐렴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오는 30일까지인 춘제 연휴를 다음 달 2일까지로 늘렸다.

map@fnnews.com 김정호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