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삼성전자, 미국 이동통신업체 'US 셀룰러'에 5Gㆍ4G 장비 공급
이투데이 | 2020-02-23 10:57:07
[이투데이] 한영대 기자(yeongdai@etoday.co.kr)



삼성전자는 미국 5위 이동통신사업자인 'US 셀룰러'와 5Gㆍ4G 이동통신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포함해 삼성전자는 버라이즌, AT&T, 스프린트 등 4개 통신사업자에 5Gㆍ4G 장비를 공급하게 됐다. 특히 US 셀룰러에 이동통신장비를 제공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미국 전역의 가입자에게 이동통신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US 셀룰러는 여러 상용망에서 삼성전자의 이동통신장비를 설치, 한 단계 높은 5G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5G 통합형 기지국 등 3GPP 국제표준 기반의 다양한 5G 솔루션을 공급한다.

삼성전자의 5G 통합형 기지국은 무선통신부분과 디지털통신 부분을 통합한 제품으로 크기와 무게를 최소화해 가로등, 건물 벽면 등에 손쉽게 설치할 수 있다.

광케이블 매설 비용도 절감할 수 있어 5G 네트워크 구축에 필요한 시간과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또 삼성전자가 자체 개발한 기지국용 5G 모뎀칩을 실장해 전력소모를 줄이면서도 최대 10Gbps의 통신 속도를 지원한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전략마케팅팀장 김우준 부사장은 "미국의 여러 이동통신 네트워크에서 삼성전자 5G 솔루션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5G 혁신과 리더십, 새로운 통신 기술 개발을 위한 노력을 이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라이언 딩 화웨이 사장 "5G 신제품ㆍ솔루션, 새로운 가치 선사할 것"
삼성전자, 청소년 '사회공헌' 기금 119억원 출연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추가 판매"
[부고] 홍경선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팀 상무 장모상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일시 폐쇄…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