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속보] 울산 5번째 확진자, 21세 대학생…31번 신천지 교인과 접촉
한국경제 | 2020-02-26 08:18:30
울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5번째 확진자가 지난 22일 대구에
서 31번 신천지 교인과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울산시는 5번째 확진자는 남구에 거주하는 21세 남성으로 대구에 있는 대학교를
다니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확진자는 토요일인 22일 신천지 교인인 31번 확진자와 접촉했고 이같은 사실은
대구시가 울산시에 통보하면서 알려졌다. 울산시 남구보건소는 즉시 확진자에
게 자가격리를 요청했다.

울산 5번째 확진자는 23일 발열 증세가 나타나 남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했
고,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26일 오전 5시 45분 확진자로 판정됐다.

울산시는 기초 역학조사를 진행한 뒤 해당 확진자를 남구보건소 구급차로 울산
대병원 음압 병동에 격리한다.

5번째 확진자가 신천지 신도인지, 31번 확진자와 함께 예배를 봤는지 등은 추가
확인이 필요하다. 확진자의 가족은 부모와 조모, 남동생 등 모두 5명으로 양호
한 상태다.

울산시는 오후 2시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연다. 구체적인 상황은 코로
나19 울산 상황에서 발표된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