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외교부, 日의 한국 전역 '입국 거부' 지정에 "유감스러운 일"
이투데이 | 2020-04-01 20:21:06
[이투데이] 유창욱 기자(woogi@etoday.co.kr)



외교부가 1일 일본이 한국 전역을 입국 거부 대상 지역으로 지정한 것에 대해 유감의 뜻을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꾸준히 감소하는 등 한국의 방역 조치 성과가 명확해지는 상황에 일본 정부가 한국 전역을 대상으로 입국 거부를 결정한 건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밝혔다.

이어 "일본은 지난달 29일 외교 경로를 통해 관련 내용을 사전 통보했다"며 "세계적인 감염 확대 추세 하에 조치를 취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고 말했다. 당국자는 일본이 관련 내용을 통보할 때 외교부가 유감의 뜻을 표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경상남도, ‘진주 스윙타워’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급증…“방문자들 연락 달라”
김재중, “코로나19 걸렸다” 만우절 장난 논란…인스타 글 삭제 “처벌 달게 받겠다”
일본, 한국 등 49개국 입국 거부 대상에 추가…전세계 3분의 1에 빗장
이란 '코로나 사망자' 3000명 돌파…확진자, 매일 3000명씩 증가
정준일 공연취소, 코로나19 여파…1억 손해 “전액 환불 진행”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